상단여백
HOME 뉴스 &
딸기 향 '솔솔~'.. .논산딸기축제 4월 4~8일 개최

충남 논산시 2018 논산딸기축제가 내달 4일부터 8일까지 개최된다.

논산시 딸기축제추진위원회는 19일 회의실에서 축제 추진상황보고회를 열고 4월 4일부터 8일까지 5일간 논산천둔치 및 관내 딸기밭 일원에서 개최할 것을 결정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축제 추진상황 총괄보고, 부서별 추진상황보고에 이어 축제추진에 따른 문제점과  해결방안 강구를 위한 자유토론 시간을 가졌다.

축제는 '딸기향에 실려오는 새봄의 초대'라는 주제로 5개 분야 90개 다양한 행사로 펼쳐진다.

축제추진위원회는 올해 세계 최고의 품질과 맛을 자랑하는 논산 딸기를 알리고 논산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체험과 문화행사를 통해 보고 느끼고 맛볼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자전거 소풍길 대행진, 해설사와 함께 떠나는 논산여행 등 딸기와 문화·관광을 접목한 다양한 문화예술프로그램은 물론, 지난해 12월 홍콩시장 개척을 계기로 딸기 수출시장 확장을 위한 외국인 행사 등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밖에 딸기떡 길게 뽑기, 딸기비빔밥 만들기 등 고품질 논산딸기의 우수성 알리기와 선샤인랜드·탑정호·강경근대역사문화거리 등의 프로그램이 개진된다.

특히, 매년 문제점으로 지적되고 있는 주차공간 확보방안, 우천 시 대책, 축제 공간 배치, 향토음식점 개선 등 문제점 및 개선방안에도 나선다.

이 자리에서 황명선 논산시장은 “다각적인 홍보를 통한 전국 관광객 유입 및 세계축제로 도약, 다양한 볼거리와 딸기체험프로그램 확대, 국방대·육군훈련소·항공학교 등 논산이 가진 지역특수성을 활용한 프로그램 개발 등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주문했다.

황 시장은 "제시된 문제점을 좋은 축제로 나아가는 밑거름으로 삼아 문화체육관광부 최우수 축제 지정은 물론 세계로 나아갈 수 있는 규모있고 내실있는 축제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덧붙였다.

뉴시스  newsis.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시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