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세계 유기농지도자 괴산에 모인다

아시아 대표 유기농 단체가 참여하는 '제4회 알고아(ALGOA) 정상회의'가 충북 괴산군에서 개최된다.  

군은 오는 18일부터 26일까지 아시아 유기농지도자 교육과 알고아 정상회의를 잇달아 연다고 16일 밝혔다.

아시아지방정부 유기농협의회의 약자인 알고아(ALGOA)는 괴산군의 제안으로 각국의 주(도), 시, 군 단위 지방정부가 중앙정부를 통하지 않고 직접 연대해 만든 단체다.

2015년 창립 당시 군이 초대 의장국으로 추대된 후 현재까지 대회를 진행하고 있.

18∼25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되는 국제 유기농 지도자교육에는 필리핀, 중국, 인도 등 아시아 12개국 지방정부 지도자 29명이 찾는다. 

24∼25일까지 유기농업연구소에서 진행되는 알고아 정상회의에는 90여 명의 아시아 지방정부 주지사, 시장, 군수, 국제 유기농·환경단체 관계자가 참여한다.

국내 학회, 유기농 종사자 160여 명도 군을 찾아 각국의 유기농업 현황을 공유하고, 발전 방향과 세계농업기조 공동대응 방안을 협의한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