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5월11~13일 유성온천축제 '팡파르'

대전 유성구는 5월 11일부터 13일까지 유성구 온천로와 갑천변 일원에서 ‘2018 유성온천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물 만난 유성, 터지는 즐거움!'을 슬로건으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55가지 가족참여형 프로그램과 온천수를 활용한 다채로운 체험프로그램이 선보인다.

개막 첫 날 오후 온천로에서는 25t 대형 물트럭이 등장해 현장 곳곳에서 나타나는 아토피, 관절염 등의 악당을 물리치는 온천수 물총싸움이 펼쳐진다. 물총싸움은 축제기간 동안 매일 오후 열리며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공식 개막행사는 계룡스파텔 광장에서 인기가수 백지영 등이 출연한 가운데 열리며, 화려한 디지털 불꽃쇼도 펼쳐질 예정이다.

12일 오후 대학로에서 두드림공연장까지 약800m 구간에선 핫 스프링 댄싱퍼레이드가 펼쳐진다. 퍼레이드엔 전국 공모로 접수받은 30개팀 1300여명이 참가한다. 같은 날 오후 8시에는 젊은이들에게 큰 인기를 모았던 온천수샤워 DJ파티가 계룡스파텔 광장에서 열린다.

이밖에 두드림공연장에선 개그맨 이홍렬, 전문 세신사 등이 참여하는 '목욕탕 토크쇼’가 열리며, 이팝꽃 동동-낭만 노천온천족욕, 살짝궁 밤의 노천욕, 온천수 버킷챌린지, 왕의 온천테마탕 등 온천수를 활용한 다채로운 체험프로그램이 이어진다.

이원구 유성구청장 권한대행은 "이번 축제는 온천수를 활용한 체험프로그램의 비중을 대폭 확대했다"며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뉴시스  newsis.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시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