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세종대왕과 초정약수 축제' 25~27일 개막
▲ 지난해 열린 세종대왕 축제의 어가행렬.

제12회 세종대왕과 초정약수 축제가 오는 25일~27일까지 내수읍 초정리 초정문화공원에서 열린다.

청주시는 4일 시청 회의실에서 세종대왕과 초정약수 축제 추진위원회 2차 회의를 열고 세종대왕 즉위 600돌을 맞은 세종대왕 축제에 대한 세부적인 방안을 확정했다.

축제 첫날인 25일 오후 7시 유명가수들이 출연하는 개막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26일 뮤지컬 갈라쇼 등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진다.

축제의 대표적인 콘텐츠인 세종대왕 어가행차 재현 프로그램은 청주 성안길 및 행사장에서 진행된다. 이 행사는 형식적인 연출을 지양하고 시대적 의미와 풍습을 담아내 시민 및 관람객 참여중심, 흥 중심의 어가행차로 추진된다.

또한 조선시대의 풍습을 현대적인 의미로 재해석한 ‘조선유람’, 세종대왕 창의력의 산실인 ‘집현전’ 등의 체험거리와 초정약수를 주제로 한 ‘내의원’, ‘수라간’ 등의 콘텐츠 약 20여종이 상시 진행된다.

아울러 축제기간 중 학생 서예휘호대회, 학생사생실기대회, 전국어린이 사물놀이 경연, 학생백일장 대회 등 각종 경연 행사가 열린다.

시는 시민편의를 위해 축제장 인근에 주차장을 조성하고,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하는 등 관람객의 편의를 돕기로 했다.

무료 셔틀버스는 축제기간 중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 1시간 간격으로 운행되며, 매시 정각에 청주종합운동장, 고속버스터미널(정거장번호 2109), 청주문화원에서 각각 축제장으로 출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세종대왕 즉위 600돌을 맞아 지난해와 다른 새로운 형태의 축제로 준비 중”이라며 “충청북도 지정 우수축제라는 명성에 걸맞게 지역을 대표하는 축제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