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어서와 육거리시장은 처음이지'체험 풍성

충북대학교 사범대학이 최근 2018년 국립대학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다문화 중학생과 함께 하는 체험 프로그램 '어서와 육거리시장은 처음이지'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다문화 중학생과 예비교사인 '어서와 서포터'가 1대 1로 팀을 만들어 재래시장의 유래 및 문화를 체험하고 직접 물건을 구입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됐다.

사범대학은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예비교사인 '어서와 서포터'를 모집해 다문화교육의 전반적인 이해와 다문화 학생의 수업 및 생활지도 특강을 실시하였다.

그리고 지난 1월 3일과 10일 각각 가경중학교 다문화 중학생 및 경덕중학교 중학생과 대면식을 갖고 20팀을 만들어 육거리시장을 체험했다.

한편 사범대학은 이 프로그램이 활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가경중과 경덕중의 지난 해 12월 20일과 27일 다문화교육 프로그램 활성화를 위한 양 교간 교류가 업무협약을 체결한바 있다.

'어서와 육거리시장은 처음이지' 체험 프로그램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 컴퓨터 교육을 통하여 한글 자판 익히기, 엑셀 및 파워포인트 배워보기, 과제물 작성해보기 등의 학습멘토링도 진행될 예정이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