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충북 '스마트산업 베트남 시장 개척' 지원

충북테크노파크가 충북지역 주력 스마트산업의 베트남 시장개척 지원에 나선다.

충북테크노파크는 충북의 지역 주력산업으로 육성하고 있는 스마트IT부품(반도체 칩, 모듈, 전기·전자 부품, 시스템IC, 전기전자 의료기기, IT 에너지 및 디바이스)의 중소벤처기업 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베트남 바이어 약 15개사 관계자를 초청해 무역상담회를 26일 청주 락희호텔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중소벤처기업의 해외시장 개척과 함께 자립형 수출기업 육성을 위한 이번 행사는 최근 동남아시아의 對한국에 대한 관심 증가와 함께 스포츠 외교로 문화를 비롯한 각종 산업분야에서 교류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는 베트남과의 무역 확대에 의의를 두고 있다.

특히 베트남 수도 이외의 경제도시로 괄목성장 하고 있는 호치민시를 중심으로 지역주력산업과 연관성이 높은 바이어를 엄선하여 기업과 실질적인 교역이 성사 될 수 있게 1 : 1 매칭 무역상담회를 지원 할 계획이다.

이울러 수출상담회 신청기업 중 지역 수출 초보기업을 대상으로 별도로 14일 수출전문가 초청을 통한 초보기업무역실무교육을 병행할 방침으로 알려졌다.

이번 한·베트남 무역상담회 신청은 충북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국제협력팀)에서 15일까지 홈페이지(www.cbtp.or.kr)를 통해 접수 받을 예정이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