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대전 올 '기술사업화 종합지원사업' 시행

대전시는 기술력이 우수한 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맞춤형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인 '기술사업화 종합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시는 올해 20억원을 투입해 25개 업체를 선발한 뒤 1년간 7000만원 범위에서 사업화에 필요한 기술보완과 제품제작, 마케팅 비용을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결과 평가에서 우수기업은 1년간 추가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지원대상은 대전시에 본사를 둔 기업으로 R&D투자비율 1%이상이면서 특허출원을 보유하고 있거나 정부 R&D지원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기업 등이다.

특히 시장진입형 기업을 대상으로 개발기술 보완과 제품상용화 등을 집중 지원하고, 시장확대형 기업을 대상으로는 신규시장 진출을 적극 돕기로 했다.  

앞서 시는 지난 2010년 부터 이 사업을 추진해 그동안 107개 업체에 125억원을 지원했다.

이를 통해 연평균 매출증가율 7.04% 상승과 400여명의 신규 고용창출 효과를 거뒀다.

문창용 시 과학산업국장은 "기술력이 우수한 지역 중소기업의 아이템이 제품화에 성공하고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뉴시스  newsis.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시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