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기획탐방
'방문 택배업' 새바람 불다![세종지역산업기획단 지원 우수기업 탐방] ⑭(주)에어뉴 'UFOEX' 돌풍
세종지역산업기획단(단장代 안아람)이 지역의 혁신거점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세종지역의 기업지원 및 네트워크 사업 등 지역성장과 발전을 위한 다양한 역할을 지속적으로 수행하며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본보는 세종지역 우수기업들을 시리즈로 집중 보도해 기업과 기획단의 지원 성과를 적극 홍보하고자 한다.

 

▲ (주)에어뉴의 모바일 택배 서비스 'UFOEX' 배송 차량.

'더 빠르고, 더 안전한 택배'

예약 즉시 30분내 방문 택배와 안전 집하, 그리고 당일 배송.

여기에 친환경 전기 오토바이와 전기자동차로의 운송까지 …

말 그대로 고객맞춤형 공유경제 기반의 방문택배 집하서비스다.

미래의 방문택배가 아니다. 현재 이야기다.

바로 세종시에 위치한 (주)에어뉴의 모바일 택배 서비스 'UFOEX'(유에프오익스 · UFO EXPRESS)의 이야기다.

(주)에어뉴의 'UFOEX'가 충청권 택배업에 새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이제 충청권을 넘어 전국을 향해 '씽씽' 달리고 있다.

특히 공유경제 플랫폼으로 '나눔'을 실현하고 있는 스타트업으로 소비자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 스마트 모바일 방문택배 'UFOEX'의 이해도.

◇ 공유경제 플랫폼 'UFOEX'는

현재 소비자들은 기존 방문택배의 접수와 방문 집하의 불편함을 겪고 있다.

마찬가지로 소상공인들도 소량택배 계약의 어려움이 크다. 여기에 결제의 번거로움까지 뒤따르고 있다.

이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

그래서 개발된 것이 (주)에어뉴의 'UFOEX'다.

'UFOEX'(UFO EXPRESS)는 'U'(Ubiquitous), 'F'(parcel), 'O'(Off price), 'EX'(EXPRESS)의 약어다.

이를 풀어보면 '소비자가 언제 어디서나 시간, 장소 구애 받지 않고 소포를 저렴한 가격으로 빠르게 배달하는 모바일 택배 서비스'다.

즉, 택배 서비스 이용자와 사업자의 인프라를 활용한 스마트 모바일 방문택배이다.

먼저 사용자들의 이용이 편리한 생활밀착형 공유경제 플랫폼이다.

앱, 웹, 전화로 예약 즉시 30분이면 현장에 도착한다. 그리고 당일 배송이 원칙이다.

맑고 깨끗한 환경을 위해 친환경 바이크로 배달을 한다.

이와 관련해 (주)에어뉴 추영호 총괄본부장은 "'UFOEX'는 전자상거래와 소상공인들의 맞춤형 개별 판매 시장의 확대로 소량 택배 발송의 불편함을 해결하는데다 저가 경쟁의 대량 택배가격에서 소외된 개별택배 시장의 가격과 서비스 만족도를 향상시킨다"고 설명했다.

이어 "모바일, 웹, 그리고 전화예약으로 찾아가는 방문택배와 컨시어지 서비스로 고객만족을 높이는 동시에 소음, 매연, 에너지 절감에 자유로운 전기 바이크로 친환경 배달 문화를 정착하는 것은 물론 타 택배사와 연계된 집하서비스 중계 모델을 구축하여 고객 접점의 플랫폼"이라고 덧붙였다.

그리고 향후 계획도 밝혔다.

세종시 IOT기반의 선진화된 정보통합시스템 구축으로 전국 지역별 물류 네트워크를 확장하여 소비자에게, 그리고 소상공인에게 더 빠르고, 더 안전한 택배 컨시어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전국을 더 가깝고, 더 빠르게 연결할 수 있는 광역물류 네트워크망을 갖춰 나가는 것이라 할수 있다.

▲  'UFOEX' 배송 차량 앞에서 기사들이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 (주)에어뉴는 … "홀리스틱 브랜드 컴퍼니"

한정호 대표는 (주)에어뉴를 글로벌 IT전문가와 IMC전문가가 만든 홀리스틱 브랜드 컴퍼니이라고 설명했다.

즉, 홀리스틱 커뮤니케이션 전문가들이 모여 자체 브랜드의 성공적인 비지니스를 위한 고객 맞춤형융합서비스 솔루션을 연구하고 실행하는 가장 진보적이고 독창적인 브랜드 컴퍼니라는 것이다.

한 대표는 "이를 위해 에어뉴는 생활자를 이해하고, 생활자의 삶속에서 통합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제시한다"며 "이를 통해 생활자의 마음과 몸을 움직일 수 있는 고객맞춤형 융합서비스 솔루션을 실행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실행에 옮기기 위해 개발, 운영하고 있는 것이 모바일 방문택배집하서비스 'UFOEX'라는 설명이다.

추영호 총괄본부장은 "세종특별자치시에 기업의 기틀을 마련하고 고객의 가치를 창출하는 차별화된 사업 모델을 통해 매출, 고용증대와 지역사회에 공헌하기 위하여 끊임없이 아이디어를 발굴해 사업화를 이루어내고 있다"고 말했다.

(주)에어뉴의 지난해 1년간 활동은 눈부셨다.

2017년 'UFOEX'는 세종시 14개동 신도심 중심 시범서비스 운행이 후 ▲'UFOEX' 1호 세종점 오픈 및 컨트롤타워 ‘통합관제센터’설립 ▲2018-2019 NIPA 지역 SW융합제품 상용화 지원사업 선정 ▲유성점, 부천점, 청주점, 호남본부, 대전관저점, 대전둔산점 오픈 ▲지역SW기업성장지원사업 맞춤형 마케팅지원 최종 선정 ▲한국일보 디지털 이노베이션 대상 선정 ▲충청남도 지역 거점형 콘텐츠 기업육성센터 엘설러레이팅 프로그램 협약 ▲특허출원(코드송장을 사용하는 방문택배 서비스 시스템 및 방법) 등의 성과가 잇따랐다.

▲ (주)에어뉴 직원들이 회사가 입주해 있는 아이빌트 세종 건물 앞에서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 '2018~2019년 지역 SW융합제품 상용화지원사업' 진행 현황과 성과는

(주)에어뉴는 현재 세종시와 (재)세종지역산업기획단의 지원으로 선정된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주관 '2018~2019년 지역S W융합제품 상용화지원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과제명은 '생활밀착형 공유경제 기반 택배집하서비스 통합 플랫폼 구축 개발‘이다.

이를 위해 (주)에어뉴는 현재 ▲고객용 모바일 APP 하이브리드 웹사이트 구축(쉬운 예약, 빠른 집하, 당일 배송 처리 및 조회서비스 제공)  ▲UFOEX 기사용 APP 개발(기사의 업무 진행 지원) ▲통합관리용 WEB 개발(데이터베이스 구축) ▲지역 소상공인 공유경제를 위한 AD플랫폼 개발을 진행중이다.

그리고 (주)에어뉴는 이 사업 등을 통해 꾸준한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먼저 관련기업의 창업이다.

현재 세종점, 대전대덕점, 대전유성점, 부천상.중동점. 청주봉명점, 호남지부 등 6개 지점을 창업하는 성과를 올렸다.

또 신규 직원, 경력단절 여성, 청년중장년층 등 일자리 창출의 효과가 크다.

여기에 관련 기업 매출 증대와 품질관리의 성과도 빼놓을 수 없는 성과다.

이에 따라 2차년도인 올해는 1차년도 서비스 실행으로 나온 결과물에 대한 시스템 고도화 작업과 택배 포장서비스(박스)를 추가 시행함으로 고객들이 좀 더 편리하게 택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거점을 활용한 당일배송 서비스를 진행해 빠른 배송을 원하는 고객들의 맞춤형 요구를 실현해 나가는 것도 계획중 하나이다.

특히 '별별쇼핑'이라는 개인형O2O커머스광고플랫폼을 구축해 공유경제의 실제화를 이루는 것도 'UFOEX'의 중요 과제다.

이와 관련해 추영호 총괄본부장은 "집하서비스를 제공하다 보면 만나는 고객들이 개인 고객은 물론 지역 소상공인들도 많은데 이들의 가장 큰 고민은 물건을 판매할 판로 개척"이라며 "따라서 ‘UFOEX’는 별별쇼핑이라는 개인형O2O커머스광고플랫폼을 만들어 지역기반 소상공인들의 마케팅 비용 부담감소와 판로를 열어줄수 있는 서비스를 진행해 공유경제의 실제화를 이루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신성우  sungwoo2010@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성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