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한남대 "올해는 산학협력 중점의 해다"
▲ 한남대 '산학상생멘토119' 창립총회에서 이덕훈(맨 앞줄 왼쪽 다섯번째) 총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남대가 올해를 '산학협력 중점의 해'로 선포하고 지역기업과 동반성장을 위한 시동을 걸었다.

한남대는 11일 교내에서 지역사회 상생발전 및 기업 성장지원 활성화를 위해 대학 내외 전문가 119명으로 '산학상생멘토119'를 구성하고 창립총회를 개최했다.

이날 산학상생 자문 멘토 등 150여 명이 참석, 멘토로 위촉받고 산학협력 발전방향을 모색했다.

'산학상생멘토119'는 대전시장을 지낸 염홍철 한남대 석좌교수를 단장으로 하고 회계와 세무·법무, 투자유치 및 엑셀러레이팅 등 5개 분과로 구성됐다.

기술개발과 사업촉진 등 전방위적 기업성장을 지원하고 취·창업역량강화, 산학연 공동기술개발, 기술이전 및 사업화, 지역혁신 및 공헌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한다.

한남대는 올 한해 산학협력 중점의 해로 정해 다양한 산학협력에 나선다.

산학친화적인 교육체계 구축을 비롯해 연구기술이전 및 기술사업화 생애주기 일괄지원체계 구축, 산학협력 촉진 인프라 구축, 학내 산학협력공동기자재 확충 등이다.

이덕훈 총장은 "대학 주도 산학연 협력을 강화, 산업 발전 및 지역사회 혁신에 기여하겠다"며 "산학상생멘토119를 통해 일선 현장의 의견을 반영, 보다 효율적이고 실질적인 산학연협력과 기업지원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