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청주 오송산단내 'K뷰티 스쿨' 내년 설립

충북도가 청주 오송을 글로벌 뷰티 중심지로 육성하기 위해 'K-뷰티 스쿨' 설립을 추진한다.

충북경제자유구역청은 25일 청주시 흥덕구 오송역 전시관 인근에 세계적인 뷰티 스쿨을 설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학계와 협회 등 전문가 의견을 수렴한 뒤 사업 타당성 확보를 위한 연구용역을 다음 달 발주할 예정이다.

용역 기간은 6개월이며 2020년 정부예산안 반영을 위한 자료 등으로 활용될 전망이다.

충북경자청은 용역 결과가 타당한 것으로 나오면 내년부터 사업을 추진한다는 구상이다. 사업비는 국비 270억원, 지방비 60억원 등 총 330억원이 투입된다.

K-뷰티 스쿨은 6000㎡ 규모로 지어진다. K-뷰티를 주제로 하는 헤어, 메이크업, 에스테틱, 네일아트 등을 교육한다.

이 학교가 세워지면 K-뷰티 인력 양성을 통해 화장품 뷰티산업 육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외국인 학생 유치를 통한 지역 경제와 관광 산업 활성화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충북경자청은 K-뷰티 스쿨과 현재 조성 중인 화장품산업단지와 화장품임상지원센터, 식약처·보건산업진흥원 등과 연계해 K-뷰티 클러스터를 구축할 방침이다.

충북경자청 관계자는 "K-뷰티 아카데미 운영으로 일자리 창출과 한류 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충북도는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상정리·공북리 일원에 화장품산업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산단 면적은 85만1244㎡다. 사업비는 2025억원이며 2021년 첫 삽을 뜬 뒤 2023년 완공할 예정이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