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충북테크노파크 "43억 들여 이동식 수소 충전 차량 개발"

충북도 출연기관인 충북테크노파크가 이동식 수소 충전 차량 개발에 들어간다.

13일 도에 따르면 충북테크노파크(이하 충북TP)의 '이동식 수소 충전소 개발 및 실증시설 구축 사업'이 최근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한 에너지 기술개발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충북TP가 이 사업을 추진하는 것은 기술성과 안전성, 효용성이 입증된 이동식 수소 충전 시스템이 없기 때문이다.

이 시스템은 수소차 보급 초기 저비용으로 설치가 가능하고, 충전장 내 설치해야 하는 가스 시설이 필요 없다는 장점이 있다.

충북TP는 차량에 탑재하는 수소 저장 용기와 압축기, 충전기를 개발한다. 격리 제어실과 방폭 설비를 갖춘 충전장도 구축한다.

안전기준 개발 및 표준화, 안전관리 교육·훈련 시스템 개발 등도 추진한다.

다음 달부터 사업에 착수해 오는 2022년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국비 38억3000만원 등 총 43억3000만원을 투입한다.

충전장의 경우 5억원을 들여 충주기업도시에 100㎡ 규모로 지을 계획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이 사업 외에도 국가 수소경제를 선도할 수 있도록 바이오가스 활용 수소 제조·충전시설 구축, 수소 융복합 실증단지 조성 등의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