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충북 혁신기술(AI, IoT) 생태계 조성 세미나' 개최

 

(재)충북테크노파크는 충청북도와 진천군이 지원하고 충북테크노파크가 주관하고 추진하는 혁신도시 공공기관연계사업(OpenLAB)의 일환으로 혁신기술기반 사업 등 지역혁신 성장 전략을 논의하기 위한 ‘충북 혁신기술(AI, IoT) 생태계 조성’을 위한 세미나를 27일 개최했다.

충북테크노파크 선도기업관 세미나실에서 진행된 이번 세미나는 정부·학계·단체 전문가, 기업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조업 지능화를 위한 AI, IoT 기술 ▲스마트안전제어를 위한 디지털트윈 플랫폼 등의 주제 발표가 진행됐으며, 라운드테이블에서는 충북의 혁신기술 생태계 조성 전략에 대한 산학연 전문가들의 논의도 이뤄졌다.

올 초부터 충북테크노파크는 충북 혁신기술 도입·확산과 제조업 지능화를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사와 협의해 왔으며 이번 세미나를 계기로 마이크로소프트와의 협력 방안을 구체화하고 이를 핵심 내용으로 하는 양해 각서를 10월 중 체결할 예정이다.

협의 중인 주요 협력 내용은 ▲AI와 IoT 기반 기술생태계 조성 및 전문 인력 양성 추진 ▲지역 산업에의 디지털 트윈 적용 촉진 ▲충북 규제자유특구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스마트안전제어 실증 지원 플랫폼 구축 ▲혁신 기술 기업 육성 및 글로벌 진출 지원 등이다.

충북테크노파크 반도체IT센터 송이헌 센터장은 "이번 세미나는 충청북도에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 혁신기술 생태계 조성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충북이 혁신기술의 거점이 될 수 있도록 여러 혁신 주체들과 협력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