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대전~세종~오송역 광역 BRT 노선 증차

대전시와 세종시, 충북 오송역을 잇는 광역BRT 노선이 증차 운행된다.

대전시는 대전역을 출발해 정부세종청사를 거쳐 오송역까지 운행하는 광역BRT노선의 출퇴근시간대 혼잡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4일부터 광역BRT를 증차 운행하기로 했다. 

현재 16대인 해당 노선 차량을 20대로 우선 증차하고, 인근 지역 주거인구 증가를 감안해 내년 상반기에 3대를 추가 증차하게 된다.

그동안 이 구간을 운행하는 1001번은 출근시간대 세종시 3생활권역에서 대전시로 이동하는 이용객이 급증하면서 탑승이 불가하거나 지나치게 혼잡하다는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이번 증차로 해당 노선의 평균 배차간격은 13분에서 11분으로 단축된다. 출퇴근시간대에는 5분 간격으로 운행된다. 운행시간표는 차내 안내문이나 대전시 홈페이지, 120콜센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용훈 시 교통건설국장은 "대전~세종~오송간 BRT를 이용하는 승객들의 불편함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시스  newsis.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시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