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기획탐방
'커스텀 맞춤 애견브랜드' 쑥~쑥~[한남대 창업지원단 우수 창업기업 특집] ②서루 "히트상품 '펫백' 인기몰이"
  • 한남대 학생기자 한건희 · 황주
  • 승인 2019.11.26 17:20
  • 댓글 0
한남대학교가 '창업 메카'에서 '창업 최강'을 뛰어 넘어 '창업 메트로(Metro)'로 향하고 있다. 이 핵심은 한남대가 자랑하는 '창업의 산실' 한남 창업클러스터이다. 이에 본보는 한남 창업클러스터 '창업존'에 입주해 있는 우수 학생창업 입주기업 및 창업동아리를 한남대 학생기자의 인터뷰로 연속 보도한다. <편집자 주>

 

▲ 한남대 학생창업기업으로 창업존에 입주한 '서루'의 윤서진(대표)와 김의경 ·이민아 총괄매니저(왼쪽부터)

◇ '서루'의 브랜드와 제품 소개 부탁합니다

"저희 브랜드는 애견의 몸에 맞춤으로 커스텀 제작하는 애견브랜드입니다. 자연적인 디자인을 지향하며, 따뜻하고 부드러운 소재 등으로 아이들의 외출시간을 책임집니다. 판매처는 중국 (타오바오) ,강남롯데백화점, 브랜드 사이트 등으로 입점 판매중입니다.

◇ 윤서진 대표의 대학생활은 어땠나요

"처음에는 의류학과가 아닌 기독교학과에 진학했습니다. 한남대학교에는 다전공 제도가 있었고, 헷갈리는 상황속에서 다전공 수업으로 의류학과 수업을 듣게 되었습니다. 생각한것보다 저의 꿈과 미래에 조금 더 가까운 학과였으며, 현재는 의류학과에 진학하여 '서루'의 꿈도 차차 이루게 되었습니다."

◇ 전공을 살려 창업을 하게 되었는데 창업의 계기와 어려웠던 점을 설명해 주세요.

"어려운점은 늘 있습니다. 하루하루 달라지는 매출과 각각의 고객대응, 커스텀 맞춤 브랜드로 생겨나는 순간적인 문제들을 해결하기에 벅찰 때가 많습니다. 제게 가장 큰 힘은 하나님께 나아가는 기도의 시간이였으며, 기적같이 만들어 주시는 거래처 판매량, 저에게 힘이 되어주는 교수님들, 학교내 창업지원단 등 정말 많은 힘이 되어주었습니다. 특히 컨설팅이 필요한 시점에서 컨설팅 비용을 지원해 주는 제도와 매주 화 · 목요일 창업에 꼭 필요한 미팅을 통해 수출에 대한 눈도 뜨게 됐습니다. 늘 어렵지만 늘 도와주는 손길에 힘을 얻습니다."

◇ 인기 제품과 그 비결, 이유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나요

"브랜드 이미지와 스토리텔링이 현대 창업에 가장 중요한 요소라고 생각합니다. 저희 브랜드는 애견, 자연, 사람 세가지를 주제로 모든 원단과 디자인을 풀어나갑니다. 저희 브랜드의 가장 인기제품은 펫백입니다. 아이들의 몸에 딱맞는 맞춤제작 가방으로 키가 큰 아이들, 키가 작지만 뚱뚱한 아이들을 위해 알맞은 가방을 선물해줍니다. 인기 비결이라 할수 있습니다."

▲ '서루'의 윤서진 대표와 애견.

◇기억에 남는 고객이 있나요

"가방을 처음 만들게된 계기는 한 고객의 의견을 통해서 제작되었습니다. 애견브랜드를 창업하기 바로 전 맞춤제작 가방 사업을 작게 시작하고 있었습니다. 한 고객님께서 강아지를 키우게 되었는데 시중에 마음에 드는 고객님의 감성에 맞는 슬링백이 없다고 맞춤제작 요청을 주셨습니다. 어렵다고 느겼지만 도전해서 새로운 창작제품을 디자인 했으며, 한 고객의 요청으로 제가 디자인한 펫백에 유명 강아지들이 들면서 갑자기 인기몰이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제가 지금 진행하는 애견 브랜드를 창업하게 된 계기는 저의 맞춤제작 고객님 덕분이라고 생각합니다."

◇ 창업을 준비하는 후배들에게 해줄 말이 있나요

"창업을 두려워 하지 마세요. 일단 도전한자에게는 실패든, 성공이든 둘 중 하나라고 생각하겠지만 실패하면 어떠한가요. 그 실패가 분명 여러분에게 잊지 못할 큰 교훈이 될겁니다. 후회하더라도 도전 해 본것과 안해 본 것의 차이는 천지차이입니다."

◇ 앞으로의 목표와 이루고 싶은 꿈이 있다면.

"이 사업은 하나님이 제게 주신 사업으로 어렵고 힘든 사람들 동물들을 위해 힘쓰는 사업으로 발전하고 싶습니다. 또한 저의 사업의 시작이 매우 소소한 의지에 의해 일어났음을 기억하며, 청년들에게 희망과 꿈을 주는 브랜드가 되고 싶습니다."

▲  '서루'의 윤서진 대표가 서루의 히트상품인 '펫백'을 메고 있다.

한남대 학생기자 한건희 · 황주  yeye92@hnu.kr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