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남TP 1인기업 '캐스트유' 세계로 쑥!쑥!
▲  캐스트유 진세한 대표가 '캐스트유1.0'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충남 천안의 충남테크노파크는 1인 창조기업 지원센터 입주기업인 '캐스트유(대표 진세한)'가 고가의 방송 장비 없이도 손쉽게 사내 방송을 할 수 있는 음악 스트리밍 앱을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캐스트유 진세한 대표는 "이 앱은 고가의 방송 장비 없이도 방송을 할 수 있는 모바일 앱 형태의 시스템과 20만여 곡에 달하는 독점 보유 음악들에 있다"며 "이 앱은 매장에 설치된 스피커와 블루투스로 연결하면 어디서든 손쉽게 음악을 재생할 수 있고 녹음 시설 없이도 문자 입력만으로 안내 방송과 상품 광고를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충남TP에 따르면 캐스트유는 최근 룩셈부르크의 벤처캐피털(VC) 메이슨 바우어(Mason Bower)사와 투자 협약(MOU)에 앞서 양사 간 기밀유지협약(NDA)을 체결했다. 

현재 논의되고 있는 투자 규모는 300만 유로(약 40억 원)다.

캐스트유에 대한 관심은 유럽을 비롯해 지난달에는 미국 휴먼 바이오 메드사와 환자 심리치료를 위한 스트리밍 서비스 제공 계약을 맺었다.

최근에는 싱가포르 에어라인이 싱가포르 창이공항 내 VIP 라운지와 여객기 기내 방송 스트리밍에 연간 14만 싱가포르 달러(SGD, 약 1억2000만 원) 규모 계약을 제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캐스트유는 지난 8월 SPC 그룹과 전국 파리바게뜨 매장 2000여 곳에 맞춤형 스트리밍 서비스 제공을 계약해 일부 매장에서 고객의 움직임을 파악, 맞춤형 음악을 재생하는 빅데이터 스트리밍 서비스를 시범운영 중이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