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북대 LINC+ 사업단 '창업성공' 신화 쓰다
▲ '도전! K-스타트업 2019' 창업경진대회 왕중왕전에서 특별상(교육부장관상)을 수상한 .'95도씨' 팀.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LINC+ 사업단이 또다시 창업성공 신화를 썼다.

창업동아리 '해파리메디' 팀과 '95도씨' 팀이 지난 11월 28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된 '도전! K-스타트업 2019' 창업경진대회 왕중왕전에서 각각 우수상(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과 특별상(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기 때문이다.

이번 대회에서 '해파리메디' 팀(대표학생 이수지, 식품생명·축산과학부 2년)은 '해파리를 이용한 친환경 플라스틱 젤라스틱'으로 예비창업리그 우수상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함께 상금 5천 만원을 받았다.

또 '95도씨' 팀(대표학생 문찬영, 패션디자인정보학과 3년)은 페인팅, 자수 등을 활용해 고객에게 '세상에서 하나뿐인 나만의 신발'을 제공하는 '커스텀 신발'로 특별상인 교육부장관상과 함께 상금 1천 만원을 수상했다.

수상자인 해파리메디 이수지 학생과 95도씨 문찬영 학생은 "학교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이번 대회에 도전하여 큰 상을 수상하게 되어 매우 기쁘고 또한 학교를 빛내게 되어 영광이다"며 "앞으로 유망 스타트업으로 성장하여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  '도전! K-스타트업 2019' 창업경진대회 왕중왕전에서 우수상(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을 받은 '해파리메디' 팀.

유재수 충북대 링크플러스 사업단장은 "이번 성과는 우리 대학이 '미래 창업 인재 양성의 산실'임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선정 팀 모두가 대한민국을 이끌 유망 스타트업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도전 K-스타트업'은 교육부와 중소벤처기업부, 과기정통부, 국방부 등 4개 부처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혁신적인 창업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유망 스타트업의 등용문으로 올해로 4회째를 맞이했다.

올 해는 지난 9월부터 각 부처 대표로 선발된 152팀이 본선과 결선을 치렀으며, 최종 20개 팀이 왕중왕 전에 진출했다.

한편 충북대는 대학창업교육 및 창업문화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교육부로부터 '창업교육 우수대학'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국립대 최초로 '학생창업펀드 15억'을 조성해 도전적 학생창업문화 확산에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