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남대 '세종 공동캠퍼스' 건립 힘 받는다
▲ 충남대 세종의학바이오융합캠퍼스 조감도.

충남대 세종 공동캠퍼스 건립이 탄력을 받게됐다.

27일 충남대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정부세종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국립학교 설치령 일부 개정령안'을 의결했다.

개정령은 충청권과 수도권 소재 국립대가 교육시설의 일부를 세종시에 둘 수 있도록 허용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충남대는 지난 2006년 7월 행정중심복합도시 충남대 캠퍼스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이어 2013년 1월 세종시 충남대립 계획(안) 제출, 같은해 2월 행복청과 '행복도시 대학설립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 체결했고 10월 ‘충남대 의약바이오캠퍼스 설립 제안서'를 제출하는 등 캠퍼스 진출을 위한 절차를 밟아왔다.

특히 2017년 3월  LH와 장대동 대학 부지와 세종시 4생활권 부지를 맞교환하는 기본 협약을 체결했고 세종시와 상생발전 협약 체결 등을 했다.

충남대는 1단계로 임대형 공동캠퍼스에 세종충남대병원과 연계한 의과대학을 입주할 계획이다.

또 공동캠퍼스 입주를 마친 뒤 2단계로 분양형 캠퍼스 설립을 통해 미래융합대학원, 헬스케어융합대학원, 창업보육센터 및 평생교육원 등을 갖춘 '세종의학바이오융합캠퍼스'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충남대 관계자는 "세종시 대학 공동캠퍼스 내에 입주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마련돼 세종캠퍼스 건립에 탄력을 받게됐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