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충북도 '수안보 도시재생 뉴딜사업' 시동

국비와 지방비 등 총 302억원을 투입하는 충북 충주 수안보 도시재생뉴딜사업이 시동을 걸었다.

11일 충주시에 따르면 충북도가 수안보면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승인함에 따라 시는 전날 이를 시 인터넷 홈페이지 등에 고시했다.

시는 이달부터 사업대상지 토지매입에 나서고, 연내에 각 사업에 대한 기본·실시설계도 추진할 방침이다.

이 사업의 테마는 '도시재생으로 다시 태어나는 온천관광 1번지, THE 수안보'다.

지난해 공모를 통해 이 사업을 선정한 국토교통부는 국비 150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시는 올해부터 2024년까지 5년 동안 수안보 중심시가지 리모델링을 위한 5개의 단위사업 계획을 수립했다.

사업 대상지는 수안보면 온천리 22만9000여㎡다.

웰니스 온천과 먹는 식물원 조성을 골자로 한 수안보 플래티움 조성, 함께 걷고 싶은 수안보 환경 조성, 온천 특화, 공유 공간 조성 사업 등을 각각 추진키로 했다.

기존 민간 온천 특화를 위한 테마형 온천장 조성 사업과 함께 전문 코디를 통한 민간 사업주 서비스 마인드 개선 사업도 진행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관광시설 확충과 환경 개선을 통해 수안보 관광지가 다시 태어나게 될 것"이라면서 "국내 온천 관광 1번지라는 옛 명성 회복을 위해 지역 주민 모두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수안보는 과거 연간 300만명 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하던 중부지방 대표 온천 관광지였으나 전국 각지의 온천 개발이 봇물을 이루면서 연간 방문객이 50만명 내외로 줄었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