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2020 바이오 10대 미래 유망기술'은?
▲ 대전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전경.

유전자 편집 효율을 크게 높일 수 있는 프라임 에디팅 기술과 조직의 노화세포만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기술, 디지털 치료제 등이 바이오경제와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핵심유망기술로 선정됐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 국가생명공학정책연구센터는 12일 혁신적 연구성과 분석을 통해 ‘2020 바이오 10대 미래유망기술’을 선정하고 바이오정보 포털사이트인 바이오인(http://www.bioin.or.kr)에 발표했다.

10대 바이오 미래유망기술은 ▲프라임 에디팅 ▲생체분자 구조분석기술 ▲공간 오믹스 기반 단일세포 분석기술 ▲조직 내 노화세포 제거기술 ▲디지털 치료제 ▲실시간 액체생검 ▲엽록체 바이오공장 ▲식물 종간 장벽제거기술 ▲바이오파운드리 ▲무세포 합성생물학 등이다.

이들 기술 중 파급효과가 가장 클 것으로 예측되는 프라임 에디팅은 기존의 유전자편집 효율을 크게 향상시키고 생명현상 연구뿐 아니라 질병치료, 품종개량 등에 활용이 가능하다.

적용범위가 넓어 암, 난치질환 등 현존하는 유전질환 중 89%를 치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국내 유전자편집기술과 결합하면 글로벌 선도기술에 도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흥열 국가생명공학정책연구센터장은 "이번 혁신적 연구성과 분석에 기반한 미래유망기술은 향후 기술적 산업적 파급효과가 큰 연구개발 주제를 제안한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며 "향후 바이오 미래유망기술 발굴 연구결과가 연구자와 정책입안자 등 다양한 관점에서 활용돼 국가 전략 수립과 정책 어젠다 도출에 기여토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