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김현미 장관 "충북혁신도시 정주여건 개선 · 클러스터 활성화"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이 13일 충북혁신도시 소재 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에서 간담회를 열었다.

김 장관은 이날 공공기관장들과 혁신도시 발전 방안을 논의하고, 애로사항을 들으러 현장을 찾았다.

간담회에는 이시종 충북도지사, 조병옥 음성군수, 송기섭 진천군수, 공공기관장들이 참석해 충북 혁신도시 정주여건 개선 방안 등을 숙의했다. 

이시종 지사는 "충북혁신도시는 유일하게 배후도시 없는 신도시 형태로 조성돼 정주여건 확충이 가장 큰 과제"라며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각종 인프라, 경제 관련 공공기관의 추가 입주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충북혁신도시 청소년 위캔센터 건립 ▲국도21선 충북혁신도시 진·출입 교차로 개선사업 확대(신돈교차로, 용몽교차로, 석장교차로) ▲충북혁신도시 송전선로 지중화사업 ▲충북선 고속화 오송연결선 국토부 기본계획 반영 ▲오창IC미원 국지도 승격 ▲수도권내륙선, 중부내륙지선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을 건의했다.

음성군은 충북혁신도시 내 클러스터 용지의 공동주택용지 변경, 맹동 신돈교차로 접속도로 확장 사업 등을 건의했다.

국민체육센터 건립, 소방복합치유센터 조기 착공 등 주민 숙원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도록 국토부에게 협조를 청했다.

김 장관은 "신종코로나 대응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준 충북혁신도시 주민들에게 깊은 감사를 한다"며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문화 시설을 대폭 확충하고 클러스터를 활성화해 혁신도시가 지역 거점으로 도약하도록 힘쓰겠다"고 답했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