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세종시 1월 실업률 2.7% … "전국 최저 수준"

세종시의 지난달(1월) 실업률이 9개월 만에 전국 최저 수준을 기록하면서 실업자도 함께 줄었다.

18일 세종시에 따르면 통계청이 발표한 고용동향에서 올해 1월 지역 내 15∼64세 고용률은 지난해 12월보다 0.5%포인트 오른 65.9%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실업률은 전월대비 0.9%포인트 감소한 2.7%로 전국평균 4.1%보다 낮았다.

취업자 수는 17만2000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1만5000명(9.6%)이 증가했다. 이는 행정부처 이전과 인근 도시에서의 인구 유입으로 취업자 수도 함께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산업별로는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에서 1만1000명(12.8%)으로 가장 많이 증가했다.

또 경제활동인구는 17만7000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1만6000명(9.7%)증가했고, 경제활동 참가율은 남자가 1.1%포인트 감소했지만, 여자는 늘어 1.5%포인트 상승했다.

세종시는 올해 일자리 목표를 고용률 67.5%로 상향 설정하고, 지역 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등 관련 사업을 추진 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19일 새롬종합복지센터에서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를 열고 현장에서 현대해상 콜센터 상담 인력 20명을 선발한다.

시 관계자는 “구인·구직 만남의 날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일자리 미스매치를 해소하고, 실효성 있는 일자리 정책 추진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늘려나가겠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thecm1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