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한서대 '전국 최다 참가' 신기록 세우다!LINC+ 사업단 '2020 학생 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 최다팀 기록

한서대 LINC+ 사업단이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의 '2020 학생 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 마감 결과 전체 대학 참가 886팀 중 113팀(12.75%)을 차지해 참가 대학 중 최다팀 기록을 세웠다.

한서대 LINC+ 사업단은 코로나19 사태로 모든 대학이 창업유망팀을 구성하는데 어려울 것으로 예상해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 주관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기 위해 추진한 결과라고 전했다.

한서대학교는 LINC+ 사업단은 선정 이후부터 '학생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에 참가를 시작해 LINC+ 사업 선정 첫 해인 2017년에는 5개팀, 2018년에는 20개팀, 2019년에는 32개팀이 참가했었다.

그리고 올 해는 113개팀으로 최다 참가팀 1위 기록을 세우며 한서대 창업생태계를 구축하는 토대를 만들고 있다.

지난해에는 상상공작소를 구축해 학생과 지역사회에 시제품 등 제작에 도움을 주고 있다.

▲ 김현성 산학부총장 주재로 '창업학생유망팀 300 경진대회 분석 및 멘토링 전략회의'를 갖고 있다.

한서대 다음으로 2위 경남대학은 35개팀, 3위 선문대학은 31개팀이 참가했다. 

사업단은 김현성 산학부총장 주재로 '창업학생유망팀 300 경진대회 분석 및 멘토링 전략회의'를 28일 심운관 3층에서 갖고 최다 참가팀 대학답게 창업유망팀 300 선발팀에서도 최다 선발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으로 창업멘토링을 하기로 결의했다.

김현성 LINC+ 사업단장 겸 산학부총장은 "우리 대학은 2017년 5개팀 참가에서 2020년 113개팀 454명 참가로 4년 내 2,260% 성장해 올 해 최다 참가 대학에 이름을 올렸다. 이는 우리 대학이 추구하고 있는 창업생태계 기반이 자리를 잡고 있는 결과라고 본다. 산학협력중점교수님들의 경험을 토대로 창업멘토링으로 좋은 성과가 나올 수 있게 노력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