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休]
'숨은 관광지' 예산 예당호 '야간 음악분수·느린 호수길' 각광

충남 예산군 예당호 야간음악분수와 느린호수길이 관광명소로 각광을 받고 있다.

예산군은 예당호 야간음악분수와 느린호수길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하는 ‘여름시즌 숨은관광지 추천’ 6선에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지난 3월 한국관광공사의 야간관광 100선에 예당호 출렁다리가 선정된데 이어 예당호 야간음악분수와 느린호수길도 숨은관광지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예당관광지는 이번 선정으로 명실상부한 국내 명품 관광지로의 잠재력과 매력을 인정받게 됐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 4월부터 온라인을 통해 올 여름 시즌 '거리 두고 떠나기 좋은 숨은 관광지'를 국민들로부터 추천받았으며, 전국 관광지 855곳 중 관련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위원회를 통해 6곳을 엄선했다.

특히 공사는 지난 5월 제5차 국가관광전략회의에서 안건으로 다뤄진 'K방역'을 기반으로 하는 안전여행 확산과 관광 내수시장 활성화 방안 중 하나로 '여름시즌 거리두고 떠나기 좋은 전국 숨은관광지'를 최종 선정했다.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한 '숨은 관광지'는 신규개방 관광지로는 충남 예산군 예당호 야간음악분수 및 느린호수길, 경기 안산시 대부도 바다향기수목원, 강원 속초시 상도문돌담마을, 전북 순창군 채계산출렁다리 및 강천산 단월야행, 경남 남해군 보물섬전망대 및 스카이워크 등 5곳이 선정됐다.

한정개방 관광지로 강원 태백시 태백산 금대봉코스 '천상의 화원' 1곳 등 모두 6곳이 선정됐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