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충남도 '수소경제 혁신거점' 발돋움 한다

충남도가 '수소경제사회 실현'을 위한 방안 모색에 나섰다.

도는 14일 도청에서 '2020년 충남미래포럼 수소분야 토론회'를 개최하고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발맞춰 '수소경제 혁신거점'으로 발돋움을 다짐했다.

'수소산업 동향과 충남 수소경제 사회 실현 전략'을 주제로 마련된 이번 포럼에는 양승조 충남지사와 국내 수소에너지 전문가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는  국내외 수소에너지 정책 및 최근 기술 동향을 공유하고, 도 차원의 정책과제 발굴 방안을 모색했다. 

양태현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미래에너지연구본부장은 '수소산업 동향과 충남수소경제 사회 실현 전략'에 대해 주제 발표를 통해  "충남의 강점을 충분히 활용해 수소산업을 육성해 나간다면, 충남 수소산업의 잠재력은 무궁무진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제발표에 이어 한형기 충남북부상공회의소 회장, 이택홍 호서대 교수, 홍원표 충남연구원 기획조정과장 등이 지정토론자로 나서 수소산업 기반조성과 수소경제 전환을 위한 현실적인 문제를 공유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국가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맞춰 2040년까지 국내 수소공급 30%를 점유하는 것을 골자로 한 ‘충남형 수소경제 육성전략’을 대내외에 선포한 바 있다. 

구체적인 목표는 2040년까지 수소차 49만 6000대를 보급하고, 부생수소 및 추출수소 생산기지 조성해 향후 국내 수소공급량 30%를 점유하며, 수도권과 중부권 수소 공급의 거점 역할을 수행하는 데 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