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교동식품 김병국 대표, 목원대 장학기금 2000만원 기부
▲ 김병국 대표(왼쪽)와 권혁대 목원대 총장.

㈜교동식품 김병국 대표는 30일 목원대 교내에서 권혁대 총장에게 목원장학재단 장학기금 2000만원을 기탁했다.

목원대 경영학과 출신으로 현 제23대 총동문회장과 이사를 맡고 있다.

김 대표는 "후배들이 힘을 얻어 사회의 역군으로 자라날 수 있도록 장학금을 기탁했다"며 "총동문회와 목원장학재단이 긴밀하게 협력,  장학사업을 더욱 활발하게 할 수 있도록 충분한 재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권 총장은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대학에 큰 힘을 보태주시는 뜨거운 모교 사랑에 감사드린다"며 "장학사업에 귀하게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교동식품은 지난 1992년 설립돼 충북 옥천읍 교동리에 본사를 두고 있고 갈비탕 등 포장 식품을 '하우촌'이라는 브랜드로 세계 12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