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경제메인
'돈 챙긴' 전 세종창조센터 A본부장 실형

전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 본부장 A(52)씨가 사기 등 혐의로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받았다.

대전지법 형사3단독(재판장 구창모)은 6일 A씨가 지난 2017년 8월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일하면서 거래처와 가짜 계약서와 견적서를 만들었다.

이를 통해 A씨는 거래처에 거래 대금을 보낸 뒤 업자로부터 세금 등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을 송금받는 수법으로 지금까지 약 1470만원을 가로챈 것으로 드러났다.

이 밖에도 발권 취소된 KTX 승차권을 경비로 청구해 66만원 상당의 부당이익을 챙기기도 했다.

재판부는 피고인 진술, 입출거래 명세, 출장비 정산 자료를 바탕으로 검찰의 공소사실 모두 유죄로 인정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