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녹색혁신 유망기업' 41개사 선정 … "3년간 30억원씩 준다"
▲녹색혁신을 선도할 유망기업 41개사에 선정된 충북 오창과학산업단지내 (주)에코프로 회사 전경.

충북 청주 (주)에코프로(대표 이동채)를 비롯한 녹색혁신을 선도할 유망기업 41개사가 선정됐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환경부는 미래 기후변화와 환경 위기에 적극 대응하고 신성장동력 창출에 기여할 그린뉴딜 유망기업 41개사를 1차 선정했다.

그리고 2022년까지 총 100개사를 선정할 계획이다.

'그린뉴딜 유망기업 100'은 그린 뉴딜 3대 분야 중 하나인 '녹색산업 혁신 생태계 구축'을 위해 2개 부처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중기부는 '그린벤처', 환경부는 '녹색혁신기업'을 선정하여 연구개발에서 사업화까지의 성장의 전 주기를 지원한다. 

이번에 선정된 그린뉴딜 유망기업 41개사는 2020년부터 2022년까지3년간 기업당 최대 30억원의 사업화와 연구개발 자금을 지원받는다.

중기부는 10대 녹색기술 분야 혁신형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연구개발(R&D) 지원 중심의 '그린벤처' 20개사를 선정했다.

20개 그린벤처 기업은 기술분야 별로 신재생에너지 4개, 환경보호,  보전 4개, 그린IT 3개, 탄소저감 2개, 첨단수자원 2개 등이었다.

환경부는 녹색산업 5대 선도 분야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사업화 지원 중심의 '녹색혁신기업' 21개사를 선정했다.

녹색혁신기업 21개사는 청정대기 8개, 지원순환 6개, 스마트 물 6개, 생물 등 기타 1개 순이었다.

이번 '그린뉴딜 유망기업' 선정은 우리나라에도 녹색혁신 분야의 글로벌 기업이 출현할 수 있는 혁신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기술개발 지원에서 나아가 정책자금·투자·보증 등 금융지원을 연계하는 지원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두 부처는 올해 그린뉴딜 유망기업 41개사를 1차로 선정한데 이어 2022년까지 100개사를 선정하기 위해 내년 상반기에 '그린뉴딜 유망기업 100' 공고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에 선정된 그린뉴딜 유망기업 중 그린벤처 분야는 △대영채비 △인투코어테크놀로지 △서원테크 △일신종합환경 △솔라플렉스 △자이언트케미칼 △에스팩주식회사 △캐스트맨 △에이치투 △티앤이코리아 △에코프로 △파이퀀트 △에프엠에스코리아 △필스톤 △유버 △한국워터테크놀로지 △이에스티 △한국축산데이터 △인터텍 △해줌 등 20개사다.

녹색혁신기업은 △㈜나노 △우민기술㈜ △㈜대웅 △㈜원텍글로비스 △㈜리엔텍엔지니어링 △㈜월드이노텍 △㈜부강테크 △인선모터스 주식회사 △삼영플랜트㈜ △주식회사 유솔 △㈜세성 △지엔원에너지㈜ △㈜아모그린텍 △㈜피앤아이휴먼코리아 △㈜애니텍 △필즈엔지니어링㈜ △어썸레이 주식회사 △한국에어로㈜ △㈜엔바이온 △효림산업㈜ △㈜엔케이 등 21개사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