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북대 권오민 교수, 6년 연속 '세계 상위 1% 연구자' 선정'2020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 크로스필드 부문
▲ 6년 연속 '세계 상위 1% 연구자'로 선정.된 충북대 권오민 교수가 충북대 학연산공동기술연구원 지하에 마련된 학생창업 공간 'Start-up TOWN'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충북대학교 전기공학부 권오민 교수가 '2020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구자'로 선정됐다.

권오민 교수는 '논문의 피인용 횟수가 많은 상위 1% 연구자(Highly Cited Researchers, 이하 HCR)'에 6년 연속 선정, 세계 상위 1% 연구자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권오민 교수는 지난 2015~2017년, 2019년에는 수학분야에서 세계 상위 1% 연구자에 선정됐다.

2018년에는 크로스필드(복합분야, Cross Field)에 선정 되는 등 발표 논문의 우수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데 이어 올해 또다시 크로스필드 분야에 선정됐다.

한편 권오민 교수는 지난 2006년 충북대 전기공학부에 임용된 후 연구와 후학 양성에 힘쓰고 있다.

특히 올해에는 자동화 및 제어시스템 분야에서 세계 1위인 IEEE Transactions on Cybernetics(IF=11.079) 학술지에 제1저자로 논문이 게재 승인 되는 등 현재까지 200여 편의 논문을 국제학술지에 발표한 바 있다.

또 한국연구재단의 지역우수과학자사업, 뇌과학원천기술개발사업 뿐만 아니라 중점연구소 및 Grand ICT 사업과 같은 집단 연구과제 및 인력양성사업에 참여하여 지역 업체들과 활발한 교류 및 연구 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