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북대 '세종 시대' 본격 열리다!
▲ 충북대학교 정문 전경.

충북대학교가 본격적인 세종 시대를 맞는다.

충북대 수의과대학이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 및 LH토지주택공사에서 공동 주관하는 세종 공동캠퍼스(임대형) 입주에 최종 선정됐기 때문이다.

충북대는 전체 선정 대학 중 충북권역에서 유일하게 선정됐다.

수의과대학은 이번 진출을 통해 최첨단 수의학 교육을 확충함으로써 미래 수의사에게 요구되는 사람-동물-환경(One Health) 중심의 바이오메디컬 융·복합 연구 및 다양한 임상교육, 실습기회를 제공할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이번 세종글로벌수의학캠퍼스(수의과대학 세종캠퍼스)는 세종특별자치시 4-2 생활권에 건립될 예정이며, 수의과대학 전임 및 겸임교원 15명을 비롯해 본과 3~4학년 학생 100명, 해당 전공 석·박사 과정 대학원생 50명이 이전한다.

총 임대 면적은 4,715m2, 이 중 기본 교육시설은 2,755m2규모로 교수연구실, 학생 강의실, 실습실 등으로 구성됐다.

연구시설은 1,350m2로 교수실험실 및 공동기기 실험실을 설치하고 610m2 에 해당하는 공간을 회의실, 행정실, 동아리방 및 휴게실 등으로 구성하는 등 학생 편의시설도 확충했다.

충북대는 오는 2024년 3월 세종글로벌수의학캠퍼스의 개교를 목표로 단계적으로 이전을 추진 중이다.

그리고 오는 2021년 3월 세종특별자치시 3-1생활권에 개원 예정인 세종충북대학교동물병원과 연계하여 동물진료사업, 학생의 임상교육, 의료요원의 훈련, 동물 진료 기술의 개발 및 연구지원, 산학협동사업 등을 수행할 예정이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