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선도형 디지털 클러스터' 3개 컨소시엄 선정
▲ 경남 사천시 한국항공우주산업 본사 전경.

중소벤처기업부가 선도기업과 전후방 가치사슬을 클러스터로 묶어 지원할 '선도형 디지털 클러스터'에 3개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선도형 디지털 클러스터'는 지금까지 개별공장 중심의 스마트화 지원을 넘어 스마트공장 간 데이터와 네트워크 기반의 상호 연결을 통해 공동 자재관리부터 수주‧생산과 유통‧마케팅 등 글로벌 수준의 다양한 협업 비즈니스 모델(BM)의 사업화를 위해 올해부터 신설된 사업이다. 

이 사업은 지난해 12월 23일부터 약 40일간 공모했으며, 6개 컨소시엄이 신청해 스마트공장 전문가의 현장조사와 평가 등을 거쳐 한국항공우주산업(항공), 코렌스이엠(전기차 부품), 티엘비(반도체 부품) 등 선도기업과 전후방 가치사슬 중심의 3개 클러스터 컨소시엄이 최종 선정됐다. 

선정된 3개 컨소시엄에는 향후 3년간 공동·협업 비즈니스 모델(BM) 사업화를 위한 비용을 최대 64억원까지 컨소시엄별로 각각 지원한다. 

먼저 올해는 체계적인 추진전략 등 정보화전략계획(ISP) 수립에 소요되는 비용(4억원)을 지원하고 그 결과에 따라 2·3차년도는 사업 구체화를 위한 본 사업비(최대 60억원)를 지원하는 방식이다.

특히 개별 참여기업들은 스마트화 목표수준에 따라 스마트공장 구축비(
(0.7억원/2억원/4억원)도 추가적으로 받을 수 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