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대전대 "안보융합학전공 학부 개설 … 안전방재 전문인력 양성"

대전대는 국가안전방재 전문인력 양성을 특성화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국가(사회)안전보장을 이끌어갈 미래 통섭·실무형 복합안보 전문가 양성을 위해 지난 1학기 일반대학원 안보융합학과 개설에 이어 2학기 학부과정에 안보융합학전공을 개설했다.

대전대는 지난 2014년 CK-1 사업에 국가안전방재전문인력양성사업단이 선정돼 5년간 국가안전보장 교육을 위한 플랫폼을 구축하고 교육 체계를 수립해 왔다.

또 2019년 안보군사연구원이 교육부 인문사회연구소지원사업에 '미래 복합안보 전략 연구'로 선정돼 관련 전문가 양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안보융합학과는 미래 안보위협에 대비할 수 있는 사이버안보, 보건안보, 사회(테러)안보 중심으로 교과과정을 편성하고, 관련 학과(정보보안학, 임상병리학, 경찰학, 정치외교학 등) 전공 교수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실질적인 안보 전문교육을 하고 있다.

학부과정은 미래 안보분야의 주역이 될 군사학과, 경찰학과, 정보보안학과 등의 학생들이 복수 또는 부전공으로 선택해 수강하고 있다. 대학원 과정은 현재 안보분야를 책임지고 있는 국방부, 군 교육기관 등의 실무자와 관리자들이 수강하고 있다.

엄정호 안보융합학과장은 "지난 2002년부터 군사연구소를 설립, 지속적으로 국가안보보장 연구와 교육에 전념하고 있다"며 "학부-대학원-연구소를 연계한 교육체계를 구축하고 외부 안보 연구기관과 협력으로 안보연구 클러스터를 구축, 우리 대학을 명실상부한 안보교육 전문기관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