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아세안 신남방 바이어 수출상담회' 성료

충북도와 충북과학기술혁신원은 지난 11월 17일 성황리에 종료된 비대면 수출상담회를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자동차부품 기업의 활력을 불어넣었다.

이날 수출상담회에는 도내 기업들의 수출 희망국인‘아세안지역’을 타겟으로 삼아 자동차부품 전문바이어를 집중 발굴한 결과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총 3개국 28개사의 해외바이어가 참가했다.

또한 도내 참가기업으로는 대지오토모티브, 대원정밀 등 총 10개사가 참여했다. 

수출상담회는 충북과기원에서 시스템이 구축된 상담부스를 설치하고, 화상 플랫폼(Zoom)을 활용하여 참가기업이 상담하는 방식으로 진행하였다. 

기업은 부스에서 통역원과 함께 접속하고, 해외 바이어는 자사 사무실 접속해 진행했으며 총 34건의 수출 상담이 진행됐다. 

상담회에 앞서 해외 바이어들과 사전에 참여기업의 기업정보와 생산 부품 정보 제공을 통해 부품 이해도를 높여 진성바이어 발굴에 주력했다.

아울러 상담종료 이후에도 지속적인 후속조치를 통해 업무협약, 계약 등 도내 기업들이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성과를 도출해낼 예정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도내 자동차부품기업들의 해외 판로개척을 위해 수출상담회 이외에도 수시 기업 간담회를 통해 기업 애로사항을 청취하여 다양한 시장개척 및 마케팅 방안을 마련해 내년에도 지속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