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1조 8852억원' 안면도 관광지 개발은?
▲ 안면도 꽃지 해수욕장의 할미·할아비바위 일출 모습.

충남 안면도 관광지개발 사업자 공모에 민간기업 3곳이 응모했다.

충남도는 안면도 관광지 개발 사업자 1·3·4지구 공모 접수 마감 결과 1개 기업이 1·3·4 지구, 2개 기업이 3·4지구 개발 사업제안서와 사업 신청보증금 5억원을 제출했다고 24일 밝혔다.

도는 3개 기업의 사업제안서를 다음 달 중으로 평가해 올해 안에 우선 협상 대상자 선정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1차 서류 심사와 2차 관광·지역 개발 전문가, 회계사, 변호사 등 외부 전문가 심사로 평가한다.

선정된 우선 협상 대상자는 특수목적법인(SPC)을 설립해 내년 5월 도와 실시 협약을 체결, 본격적인 개발에 들어간다.

도 관계자는 "여러 기업이 안면도 관광지 개발에 적극성을 갖고 사업제안서를 제출해 기대감이 크다"면서 "외부 전문가를 통해 공정·신속하게 평가를 진행해 올해 안으로 우선 협상 대상자를 선정하고 속도감 있게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면도 관광지 개발은 오는 2025년까지 태안군 안면읍 승언·중장·신야리 일원 294만1735㎡에 총 1조8852억원(민간자본 1조8567억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이다.

1지구 테마파크, 2지구 연수원, 3지구 리조트, 4지구에 골프장 등을 건립해 사계절 명품 휴양 관광지를 조성하게 된다.

이 가운데 2지구는 나라키움정책연수원 건립을 추진 중으로 이번 개발 사업자 공모에서 제외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