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수퍼빈, SK지오센트릭·화성시 '순환경제 인프라 구축' 맞손!
▲ 수퍼빈 김정빈 대표가 인공지능(AI) 순환자원 회수로봇 '네프론' 앞에서 활짝 웃고 있다.

자원순환 분야의 로봇기술을 보유한 수퍼빈은 1월 18일 경기도 화성시청에서 화성시, SK지오센트릭(구 SK종합화학)과 순환경제 인프라 구축 사업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화성시가 추진하는 '기후위기 효과적인 대응을 위한 정의로운 경제 대전환'을 완성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의 일환이다.

수퍼빈이 보유한 폐기물에 대한 인공지능 기반 로봇 기술과 석유화학 기반의 재활용 기술을 보유한 SK지오센트릭이 함께 인프라 구축에 참여할 예정이다.

화성시는 제조업 기반의 지역 특성을 고려한 지속가능 발전 목표와 연계해 자원순환 인프라가 구축될 수 있도록 필요한 인·허가 및 행정 제도를 지원한다.

수퍼빈은 화성시에 4월 준공 예정인 고품질 리사이클 PET 소재화 공장 '아이엠팩토리'를 통해 폐PET의 부가 가치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자원순환 인프라 구축에 필요한 순환자원 회수로봇(네프론)도 공급하고 운영할 예정이다.

도시유전기업을 지향하는 SK지오센트릭은 이번 사업 참여로 폐플라스틱 재활용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한 다양한 순환자원의 수집과 화학적·물리적 재활용 사업과 연구개발(R&D)을 수행한다.

김정빈 수퍼빈 대표는 "대기업과 스타트업이 각자의 장점을 더해 자원 순환에 대한 구체적인 방법론을 발전시키고, 지금과 다음 세대 모두를 위한 사회적 기반이 조성되는데 초석을 마련하겠다"고 사업 포부를 밝혔다.

수퍼빈은 2021년 사회적경제박람회에서 소셜벤처가 법적인 근거를 마련한 후 대통령표창을 수상한 첫 기업으로 꼽힌다.

현재 전국에 걸쳐 순환자원 회수로봇 네프론 384대를 운영 중이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