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유럽 화장품 클러스터와 청주 오송 화장품 만나다!

유럽 화장품 클러스터와 청주 오송 화장품이 만났다.

그리고 청주 오송 화장품이 유럽으로 나갈 기회가 마련됐다.

충청북도와 유럽 화장품 클러스터 대표단(GCC-eu), 국제뷰티산업교역협회(IBITA), 한불상공회의소(FKCCI)는 23일 충북 화장품임상연구지원센터 회의실에 글로벌 K-뷰티 중심지 도약을 위한 클러스터 조성 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시종 지사, 크리스토프 마손 GCC.eu 대표, 윤주택 IBITA 회장, 윤성운 FKCCI 대표, 국내외 화장품 기업(31개사)이 참여했다. 

이번 협약으로 글로벌 화장품 클러스터 조성과 화장품산업의 발전을 위한 한국과 유럽 기업들의 상호협력과 해외 홍보 지원, 국제 무역 진흥 활동에 대한 정보공유 및 상호협력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약속했다.

업무협약에 이어 도내 화장품 기업(10개사)과 유럽 화장품 기업(21개사) 간의 기술교류회도 개최했다. 

기술교류회에서는 도내 기업들이 공동 참여해 개발한 공동브랜드 '샤비'를 시작으로 참여기업의 혁신제품 및 회사 소개가 이어졌으며, 유럽 화장품 클러스터 대표단은 뜨거운 관심을 나타냈다.

충북은 화장품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기 위해 2013년 세계화장품뷰티박람회 개최와 충청북도 뷰티산업육성조례를 전국에서 최초로 만들어 다각적인 육성정책을 추진하여 2020년 기준 우리나라 화장품생산량의 38.7%(전국2위), 수출량은 24억 4,200만불로 32.2%를 차지하는 등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며 K-뷰티를 선도해 나가고 있다.

도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도내 화장품 기업과 유럽 화장품 기업 간의 네트워크가 구축되어 글로벌 시장 진출의 기회가 되기를 기대하며, 글로벌 K-뷰티 중심지 도약을 위해 K-뷰티의 진원지이자 국내 화장품‧뷰티산업의 메카인 청주(오송, 오창)에 화장품산업단지, 청주전시관, 화장품 종합지원센터 건립 등 현안사업을 막힘없이 추진하여 K-뷰티 클러스터 조성은 물론 세계 3대 화장품 수출국가 도약을 위해 앞장서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방문한 유럽 화장품 클러스터는 유럽 등 24개국 40개 클러스터 멤버십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국제 바이어와 화장품․뷰티 기업 매칭과 정보공유 등을 목적으로 설립됐다.

(사)국제뷰티산업교역협회는 2012년에 설립된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비영리법인으로 국내 유일의 해외전시 전문협회이며, 국내 661개의 회원사 및 국내‧외 62,000명의 바이어 네트워크망을 통해 연 75회의 해외 유망 전시회 및 컨벤션을 주관하고 있다.

한불상공회의소는 96개국 126개 기관 간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연간 60여개 이상 이벤트 및 컨퍼런스 주관하는 기관이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