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지역혁신 거점기관' 자리매김!충북테크노파크 '2022 대한민국 기술사업화대전' 기술사업화 기관 표창
▲(재)충북테크노파크 기업지원단 이현세 단장(가운데)과 조정연 기술사업화 팀장(왼쪽), 김나영 주임이 상장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재)충북테크노파크(원장 노근호)가 높이 날았다.

서울 제2롯데타워 SKY 31에서 11월 23일 개최된 ‘2022 대한민국 기술사업화대전’에서 기술사업화 공공부문 기관표창을 수상했기 때문이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한 대한민국 기술사업화대전은 연구개발(R&D) 결과물이 수요기업에 이전·사업화되어 산업 전반의 기술경쟁력을 강화하고 新산업 창출에 기여한 것에 대한 성과를 공유하는 한편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는 행사로 2013년 첫 개최 이후 올해로 10번째 행사이다.

2022년도 기술사업화 유공자 포상은 2020년부터 올해까지 최근 3년 동안 기술이전·거래, 기술사업화, 기술나눔 분야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둔 개인과 단체에 공로를 포상하는 대한민국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재)충북테크노파크는 2010년부터 기술거래촉진네트워크사업 주관기관으로서 충북지역 주력산업에 집중하여 ▲기술이전 중개, 시제품 제작, 시험인증 등의 사업화 지원과 ▲국제특허 전략 수립 ▲해외바이어 발굴 및 매칭 ▲글로벌 기술사업화 등 중소기업 기술경쟁력 확보와 성장에 노력했다.

특히 ▲㈜한다랩(대표 김상민) 딥러닝 기반 지능형 제조공정 모니터링 비전시스템 개발 ▲이피캠텍㈜(대표 이성권) 초고순도 F-전해질 국산화 양산공정 구축 ▲㈜한얼누리(대표 권택조) 태양광 풍력 하이브리드 가로등 신제품 출시 ▲㈜클레버(대표 정종홍) 차세대 베터리셀 생산장비 해외 제조현장 공급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기술사업화 공공부문 기관표창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재)충북테크노파크 노근호 원장은 "팬데믹 회복과정에서 디지털 전환, 탄소중립 실현 등 신기술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고 신시장 진입을 위한 기업경쟁력 확보가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포상을 통해 기술사업화 지원에 대한 지역혁신 거점기관으로서 자리매김하는 동시에 지역기업 지속성장플랫폼 기능과 역할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