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청주 남부권 개발 본격화 … "장성지구 도시개발구역 지정"
▲ 충북 청주시 서원구 장성지구

충북 청주시에서 상대적으로 낙후된 남부권이 본격 개발된다.

시는 서원구 장성동 134 일원 27만7155㎡를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했다고 6일 밝혔다.

사업 시행자인 서빈산업개발은 오는 2026년 말까지 공동주택용지 3개 블록 등 주거용지 18만1722㎡, 초등학교 부지 등 도시기반시설용지 9만5433㎡를 개발한다.

수용 및 사용 방식을 통한 3950가구 공급이 목표다.

사업 시행자는 1년 안에 실시계획 인가를 거쳐 공사에 돌입할 계획이다.

이로써 청주에서 진행 중인 도시개발사업은 가경서부지구, 홍골2지구, 비하지구, 개신2지구, 강서2지구, 오송역세권지구, 밀레니엄타운지구 등 8곳으로 늘었다.

가경홍골3지구와 가경서부2지구도 주민공람 등을 거쳐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될 예정이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