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차기 '충북대병원장'은 누구?이사회 '김원섭 · 이기형 교수' 복수 추천 … "교육부 장관이 최종 임명"
▲왼쪽부터 충북대학교병원 김원섭(62) 소아청소년과 교수, 이기형(60) 혈액·종양내과 교수.

차기 충북대병원장 후보군이 2명으로 압축됐다.

23일 충북대학교병원에 따르면 차기 병원장 후보로 김원섭(62) 소아청소년과 교수와 이기형(60) 혈액·종양내과 교수가 추천됐다.

충북대병원은 이날 이사회를 열고 병원장 임용 후보자 3명에 대한 투표를 진행해 김 교수와 이 교수를 교육부에 복수 추천하기로 의결했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김 교수는 한양대학교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 충북대학교 병원 전경.

또 충북대병원 의료혁신실장을 지냈으며 현재 희귀유전질환센터장을 맡고 있다.

이 교수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뒤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얻었다.

그는 충북대병원 의료혁신실장과 기획조정실장 등을 지냈다.

국립대 병원장은 교육부 장관이 최종 임명한다.

임기는 3년이다. 한차례 연임이 가능하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