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한기대 '충남HR어울림협회' 발족 … "지역발전 첨병"

한국기술교육대(총장 유길상)가 충남지역 기업체 HR(인사관리) 담당자들과의 네트워킹을 통해 우수 인재양성 등 지역 발전의 첨병 역할에 나선다.

한기대 스마트제조고급인력양성사업단(단장 이규만)은 11일 천안 신라스테이에서 40여 개 충남지역 우수 중견·중소 기업체 인사담당 임원과 실무자를 비롯해 충청남도, 천안시, 아산시, 한국산업단지공단, 고용노동부 천안지청, 충남경제진흥원, 일자리센터 등 지방자치단체 와 선문대, 공주대, 한국자동차연구원 등 유관기관 관계자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충남HR어울림협회 발대식'을 거행했다.

사업단은 올해 초부터 한기대와 지역 기업간 동반 성장을 비롯, 기업간 교류 활성화 및 네트워킹 확대를 위해 '충남HR어울림 협회'구성을 추진해 왔다.

'충남HR어울림 협회'는 아드반테스트코리아(주), 하나머티리얼즈(주), ㈜티에스이, ㈜톱텍 등 충남지역 기업체 대표 및 인사담당자 40명이 회원사로 가입돼 있다.

그리고 ▲회원 직무능력 향상을 위한 인사관리 훈련 프로그램 제공 ▲HR분야 인력양성 및 취업 연계 지원 ▲인적자원관리 컨설팅 지원 ▲지·산·학·연(地産學硏) 연계 인적자원개발 사업 운영 등을 추진한다.

심진수 충남HR어울림협회 회장((주)휴비즈코리아 대표)은 "충남지역 인사, 노무, 총무 관리자로 구성된 협회는 한국기술교육대와 함께 충남지역 지·산·학·연·관과의 교류를 활발히 해 나감과 동시에, 회원간 교류와 정보교환 등과 아울러 지역 인재를 지속적으로 육성해 냄으로써 지역사회와 국가발전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규만 단장은 "충남HR어울림협회는 한국기술교육대와 협력해 기업 경영관리의 전문성 도모와 더불어 거버넌스 체계를 구축해 지역 인재의 정주 여건을 마련하고 일자리 창출, 인재발굴 및 양성, 교육지원 등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유길상 총장은 환영사를 통해 "학령인구 감소, 지역 불균형, 지방소멸 문제가 가속화되는 상황에서, 대학과 기업, 그리고 지역은 어느 때보다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고, 기술 인프라를 갖춘 대학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유 총장은 "우리 대학은 충남HR어울림협회와 함께 대학이 갖고 있는 전문적인 자원을 활용해 지역소멸 위기에 대응하고 지역 기업 역량 및 산학연간의 협력을 보다 강화해 나가겠다"면서 "이를 위해 한기대는 지역 특화산업에 맞는 지역 정주형 인재 양성, 4차 산업혁명 시대 평생직업능력개발 허브 역할 강화 및 지식과 기술 공유로 지역시업 성장 선도, 지산학연 협력 생태계 구축을 통한 지역-대학 발전방안 모델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