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
"올해 제조업 투자규모 34조 4000억 규모"

올해 주요기업의 제조업 투자규모가 34조4000억원 규모인 것으로 집계됐다.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11일 주요기업 투자간담회에서 "제조업 주요 투자 프로젝트를 점검한 결과 34조4000억원 규모의 공장 신증설 등 그린필드 투자가 올해 착수되는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윤 장관은 이날 오전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주요기업 투자간담회에서 기업인들과 만나 "어려운 때이지만 미래를 대비한 투자에 보다 적극적으로 앞장서 주시길 바란다"며 "정부는 주요투자 프로젝트들이 차질없이 실행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대기업간 M&A를 통한 주력·신사업 역량 강화, 그리고 대기업 비핵심 분야의 중소·중견기업 이전 등을 통해 군살은 빼고, 핵심근육은 키우는 기업체질 개선에 더욱 노력을 기울여달라"며 "정부도 기업의 원활한 사업재편을 뒷받침하기 위해 가칭 사업재편지원특별법 제정, 산업은행의 기업투자 촉진 프로그램 등 가능한 모든 수단을 검토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뉴시스  newsis.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시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