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남대 'SW 중심대학' 출범···SW사회 '활짝'
▲ 오덕성 충남대 총장(가운데)과 최훈 단장 등 SW중심대학사업단 참여 교수들과 설동호 대전광역시 교육감, 서석진 미래창조과학부 SW정책관, 이상홍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 센터장, 박찬종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등 참석자들이 SW중심대학사업단 선포식이 끝난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소프트웨어(SW)는 과학 · 산업 경쟁력의 핵심이다.

따라서 현대는 SW 경쟁력이 개인, 산업, 정부의 경쟁력이 되는 사회다.

이같이 SW 중심사회를 선도해 나 갈 충남대학교 SW중심대학이 공식 출범했다.

국제 수준의 우수한 SW 인재 양성과 취업 · 창업 촉진을 통한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 사회에 SW의 가치를 확산시켜 나가기 위해서다.

이를 위해 충남대학교 SW중심대학사업단(단장 최훈 컴퓨터공학과 교수)이 23일 오후 공학1호관 취봉홀에서 'SW중심대학 워크샵 및 선포식'을 갖고 SW 중심사회 구현을 위한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 'SW중심대학 워크샵 및 선포식' 성황

'SW가 제시하는 미래사회 비전'을 주제로 열린 이날 워크샵은 ▲충남대 SW중심대학 소개(최훈 단장) ▲충남대 SW중심대학사업 글로벌 SW인재 육성 계획(김형신 교수)과 ▲SW콘텐츠의 중요성(ETRI SW콘텐츠연구소 한동원 소장) ▲대전 전략산업 발전 전망(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박찬종 원장) ▲SW교육의 필요성(SW정책연구소 김진형 소장) 특강 순으로 진행됐다.

▲ 오덕성 충남대 총장이 환영사에서 "SW중심대학은 학교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핵심사업인 만큼 학교 차원에서 최선을 다해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히고 있다.
▲ 서석진 미래창조과학부 SW정책관은 "충남대가 SW중심사회 구현에 중추적인 역할은 물론 세계시장 선도에도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서 열린 SW중심대학 선포식에는 오덕성 충남대 총장과 최훈 단장 등 SW중심대학사업단 참여 교수와 학생들, 그리고 설동호 대전광역시 교육감, 서석진 미래창조과학부 SW정책관, 이상홍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 센터장, 박찬종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충남대 오덕성 총장은 "교육 혁신이 필요할때 충남대가 SW중심대학에 선정된 것은 의미가 매우 클뿐 아니라 SW중심대학은 학교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핵심사업"이라며 "제2의 구글 창업자가 탄생되길 기대하며 학교 차원에서 최선을 다해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미래부 서석진 SW정책관은 "전국의 대학들이 SW중심대학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아 충남대는 우수한 혁신 프로그램으로 11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정됐다"면서 "따라서 충남대가 SW중심사회 구현에 중추적인 역할은 물론 세계시장 선도에도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와함께 충남대학교 SW봉사단 발대식과 SW중심대학 현판 제막식이 열려 충남대의 SW중심대학을 대내외에 알렸다.

충남대 학생과 교직원, 그리고 기업체들로 구성된 충남대 SW봉사단은 교육 소외계층을 중심으로 SW교육에 나서게 된다.

▲ 최훈 SW중심대학사업단장이 "소프트웨어 중심사회를 선도할 국제 수준의 인재양성과 지역사회에 소프트웨어의 가치를 확산시켜 나가는데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강조하고 있다.
▲ 김진형 SW정책연구소 소장이 'SW교육의 필요성'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실시하고 있다.

◇ SW중심대학은

SW중심대학은 산업현장의 요구를 반영해 대학 SW교육을 혁신시켜 국가와 기업, 학생의 경쟁력을 높이고 진정한 SW 가치 확산을 선도하는 대학을 말한다.

충남대 SW중심대학은 이의 실현을 위해 사업단명을 '스마트 미래사회를 위한 WISE(Worldwide Innovative SW Experts) 양성사업단'으로 정하고 2019년 2월까지 사업을 추진해 나가게 된다.

현재 SW중심대학은 충남대를 비롯해 가천대, 고려대, 경북대, 서강대, 성균관대, 세종대, 아주대 등 8개 대학이 운영중이다.

충청권에서는 충남대가 유일하다.

따라서 충남대 WISE 양성사업단은 ▲국제 수준의 SW 전공 대학생 육성 ▲산학협력을 통한 실전적 SW 교육 ▲SW 융합 확문 신설 및 창의적 융합 인재 양성 ▲SW 사회 확산에 나서게 된다.

또한 산업체 수요반영 프로그래밍 능력 강화, 문제해결 능력 강화, 글로벌 SW 인재양성, 오픈소스 SW교육, 창업역량 강화 등 SW 전공교육 혁신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올해부터 교과 과정도 개편됐다.

▲ 박찬종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한동원 ETRI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소장, 이상홍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 센터장, 서석진 미래창조과학부 SW정책관, 설동호 대전광역시 교육감, 오덕성 충남대 총장, 최훈 사업단장, 김진형 SW정책연구소 소장, 서동일 충남대 공과대학장(왼쪽부터) 등이 SW중심대학사업단 현판식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박찬종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한동원 ETRI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소장, 이상홍 정보통신기술진흥센터(IITP) 센터장, 서석진 미래창조과학부 SW정책관, 설동호 대전광역시 교육감(왼쪽)과 오덕성 충남대 총장, 최훈 사업단장, 김진형 SW정책연구소 소장, 서동일 충남대 공과대학장(오른쪽) 등이 SW중심대학사업단 현판식을 제막하고 있다.

전공생 전원이 산학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산학협력 교육을 비롯해 SW융합 교육과정과 연계한 6개 전공을 신설, 현재 운영중에 있다.

SW 비 전공자들을 위한 SW교육 과정과 일반인들에까지 SW 교육을 실시, SW사회 확산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SW 스트트업 창업교육을 통한 창업 촉진은 물론 미국 퍼듀대학과 연계한 글로벌 SW인재 육성 프로그램도 가동해 글로벌 인재 양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훈 단장은 “충남대가 충청권에서 유일하게 지난해 10월 미래창조과학부로부터 소프트웨어 중심대학으로 선정됐다”며 "선정 이후 사업기간이 짧아서 전공 및 융합 SW교육에 필요한 인프라 구축에 주력했지만 오늘 선포식을 계기로 해외대학 파견 교육 및 해외기업 인턴쉽, 다양한 융합 및 기초교육 등의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함으로써 산업계에서 필요한 글로벌 인재들을 양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 단장은 이어 "세계적인 우수 엔지니어를 양성해 구글 같은 글로벌 회사를 창업하거나 이곳에서 근무하게 하는 것이 사업단의 목표중 하나"라며 "이를 위해 소프트웨어 중심사회를 선도할 국제 수준의 인재양성과 지역사회에 소프트웨어의 가치를 확산시켜 나가는데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성우  sungwoo2010@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성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