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북대 산단 '우수 기술력' 빛났다!㈜영광테크 · ㈜YKS · 충북과학기술인協 협약 … "기술이전 및 산학 공동연구"
▲ 충북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영광테크 및 ㈜YKS·충북과학기술인협동조합과의 업무 협약을 마친후 김수갑 총장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북대학교의 보유 자산인 우수한 기술력이 빛났다.

고액의 기술료로 지역기업에 이전됐기 때문이다.

그리고 향후 충북대와 기업이 산학 공동으로 '반도체용 부품 초경 코팅 기술'를 연구하게 된다. 

충북대의 우수한 인력도 양성해 기술이전 기업에 취업하게 된다.

또한 기술이전을 받은 (주)영광테크가 설립한 자회사 (주)YKS는 충북대기술지주회사로 편입하게 된다.

이와 관련해 충북대 산학협력단 이영성 단장은 "이같은 기술 사업화가 바로 국부 창출과 기술 강국의 지름길"이라고 말했다. 

▲ 충북대 이영성 산학협력단장, 김수갑 총장, 배동인 ㈜영광테크 대표(왼쪽부터)가 충북대 산학협력단과 ㈜영광테크 상호간 업무협약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충북대학교 산학협력단은 4월 21일 오후 2시 대학본부 5층 회의실에서 ㈜영광테크, ㈜YKS 및 충북과학기술인협동조합과 반도체 부품 초경 코팅 기술에 대한 공동 연구개발과 인력양성에 관련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 날 협약식에는 충북대 김수갑 총장, 이영성 산학협력단장을 비롯해 기술이전책임자인 이동주 신소재공학과 교수, 그리고 배동인 ㈜영광테크 대표, 배온유 ㈜YKS 대표, 안용훈 충북과학기술인협동조합 이사장을 비롯해 협약기관 담당자들이 참석했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했다.

이날 협약은 충북대 산학협력단과 ㈜영광테크, 충북대 산학협력단과 ㈜YKS, 충북과학기술인협동조합 등 2건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또한 각 협약기관 간 향후 효율적인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반도체 부품 초경 코팅 기술 및 재활용 초경소재 제조방법에 대한 특허 및 노하우 기술이전 및 현물출자 계약식이 진행됐다.

▲ 이영성 산학협력단장, 김수갑 총장, 배온유 ㈜YKS 대표, 안용훈 충북과학기술인협동조합 이사장(왼쪽부터)이 협약을 마친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따라서 앞으로 각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산학 공동으로 재활용 초경 코팅 기술에 대한 연구개발을 진행하며 연구개발 결과를 바탕으로 반도체 부품, 자동차 부품, 초경 소재 분야 등 초경을 이용한 고 내구성의 부품을 생산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예정이다.

협약에 앞서 김수갑 충북대 총장은 "이번 기술이전을 바탕으로 지역의 미래 먹거리 산업 발전은 물론 우수한 인재 양성의 요람이 되길 바라며, 기업과의 공동연구개발 추진을 통한 산·학간 유대관계가 지속적으로 확대 강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배동인 ㈜영광테크 대표는 "국내 최대의 자동화 부품소재 전문회사로서 본 연구개발을 통해 저렴한 가격대의 고 내구성 초경 부품 소재 전문회사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이영성 충북대학교 산학협력단장은 "충북대학교가 보유하고 있는 재활용 초경소재 제조방법을 통한 반도체 초경 코팅 기술에 대한 기술이 성공적으로 상용화 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전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