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 & 경제메인
충북 괴산-중원대 말산업 육성 시동걸다

충북 괴산군이 말산업 육성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군은 30일 군청 회의실에서 이차영 괴산군수, 김두년 중원대 총장, 한상묵 괴산증평교육지원청 교육장, 김한구 충북승마협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말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들 4개 기관·단체는 ▲말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 유기적 협력 방안 강구 ▲말산업과 관련한 교육 프로그램 공동개발·연구 ▲말산업 발전을 위한 관련시설 상호 활용과 인적교류 확대에 협력하기로 했다.

승마 활성화, 승마단 창단, 승마대회 유치, 말산업 전문인력 양성기관 지정 등 국비 지원사업의 성공적인 추진과 말산업 발전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군은 앞으로 말산업 관련 민·관·학 컨소시엄을 구축해 괴산을 말산업 중심도시로 육성할 방침이다.

이 군수는 "말산업 발전을 위한 가시적인 성과를 내도록 협약 기관·단체가 인적·물적 자원과 정보 등을 공유·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괴산군은 중원대와 협력해 농림축산식품부 공모 '말산업 육성 지원사업' 선정으로 22억원을 들여 지난해 8월 괴산읍 사창리 일대에 공공승마장을 개장했다.

학생승마 92명, 사회공익승마 6명이 승마 체험을 했다. 올해는 초·중·고등학생 220명이 학생승마 체험을 한다.

중원대 승마교육원은 한국마사회로부터 재활힐링 협력승마시설로 선정됐다.

사회적으로 심리적 안정이 필요한 직업군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