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한서대 LINC+ '학생창업' 날개 달다!'학생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 최다 팀 배출 … "2년 연속 1위"
▲ '2020 학생창업유망팀 300' 교육부장관 인증서 수여식에서 학생창업팀원들이 함기선 총장(앞줄 가운데), 김현성 LINC+ 사업단장 겸 산학부총장(뒺줄 왼쪽서 다섯번째), 안성만 부단장(뒷줄 오른쪽서 첫번째)과 함께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한서대학교 LINC+ 사업단이 '학생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 최다 팀 배출 기록을 새로 썼다.

실전 창업교육으로 2년 연속 1위 성과를 냈기 때문이다.

교육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는 '2021 학생창업유망팀 300 경진대회'에서 한서대학교 LINC+ 사업단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최다 참가팀을 배출했다.

이 경진대회는 전국 학생을 대상으로 300개 유망 창업팀을 선발하는 '창업도전형'과 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학생 60여 명을 선발하는 '창업교육형 2가지로 분류된다.

지난 4월 30일 마감된 참가 신청 접수결과 '창업도전형'에 참가한 대학팀은 총 896팀이다.

이 중 11.3%인 101개 팀을 한서대가 신청해 1위를 차지했다.

한서대 다음으로 2위 참가팀 대학은 59개, 3위 대학은 30개 팀이다. 

이 경진대회에서 선발되는 300개 팀 중 35팀이 중소벤처기업부, 교육부, 과학기술부, 국방부 등이 공동 주최하는 통합경진대회 본선 '2021 도전 K-스타트업'에 진출하게 된다. 

김현성 LINC+ 사업단장 겸 산학부총장은 "한서대 LINC+ 사업단은 창업생태계 확산을 위해 학생들을 집중지도하고 이 대회 참가를 적극적으로 독려했다"면서 "비대면 수업으로 참가팀 구성에 어려움을 겪었지만 지난해 1위 대학 경험을 토대로 101팀 378명이 참가하는 결과를 만들었다"고 밝혔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