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미래 기술마당' 새 옷 입다!AI기반 검색 서비스 · 모바일 서비스 추가 … "공공기술 원스톱 검색"

기업이 사업에 필요한 공공기술을 찾을때 인공지능(AI)이 골라주는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됐다.

또한 국내 각종 기관에 흩어져 있던 11만건에 달하는 공공기술 정보를 한 곳에서 검색이 가능하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공공기술 이전·거래 플랫폼 '미래기술마당(ETechS)'에 AI기반 검색 서비스와 모바일 서비스를 추가해 5일 오픈한다고 4일 밝혔다.

미래기술마당은 2014년부터 국내 대학과 출연연구기관 등이 보유한 공공기술 정보를 제공해오고 있다.

하지만 여기에 등록된 기술은 8000여건에 불과하고, 기업이 원하는 기술을 검색하는 것이 쉽지 않았다.

미래기술마당의 주요 개편내용을 살펴보면 우선 국내 모든 공공기술을 원스톱으로 검색할 수 있다.

미래기술마당은 정부 연구개발 특허성과관리시스템(RIPIS)을 비롯해 특허정보검색서비스(KIPRIS), 국가과학기술지식정보서비스(NTIS) 등 각종 정보 정보 시스템과 연결시켰다.

이를 통해 11만여건에 달하는 공공기술의 기술개요, 특허 평가정보, 정부R&D 과제정보 등을 실시간으로 찾아볼 수 있다.

또 기업이 보유하거나 관심 있는 특허번호를 입력할 경우 AI가 유사도를 평가해 공공기술을 추천해 준다.

이와함께 올해부터 민간 기술거래 기업이 사업화 유망기술을 찾아내고 해당 기술에 대한 기술소개서(SMK)를 제작해 연간 300건 이상의 공공기술을 플랫폼에 등록할 계획이다.

뿐만아니라 기업이 필요로 하는 기술을 발굴해 연간 700건 이상의 수요기술을 플랫폼에 등록하는 사업도 진행한다.

이외에도 모바일 서비스를 추가해 사용자가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기술을 검색하고 등록할 수 있도록 개편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