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배재대 '해외취업 특성화 대학' 인정!
▲ 배재대 입구.

배재대가 해외취업 특성화 대학으로 인정받았다.

배재대는 충청권 대학 중 유일하게 한국산업인력공단의 '2020년 해외취업 연수과정·운영기관 평가'에서 모두 A등급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청년 해외취업을 지원하는 ‘청해진 대학’ 등을 운영하며 중남미 무역 비즈니스 전문가 양성과정을 도입, 해외취업을 지원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공단은 해외취업 연수사업에 참여한 82개 운영기관·183개 연수과정 평가를 실시, A~E등급을 부여했다.

배재대는 코로나19 속에서도 해외취업 특성화로 글로벌 인재를 양성, 지난해 멕시코 현지에 졸업생 6명을 취업시켰고 현재 일본 IT기업 취업을 위해 졸업생·재학생 15명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올해도 멕시코와 미국, 일본을 비롯한 다양한 국가 해외취업을 장려하기 위해 ‘2022 다시 뛰는 글로벌 배재인 캠프’ 및 ‘해외취업 준비생을 위한 면접클리닉’, ‘해외취업희망자 대상 직무역량강화교육’ 등을 운영, 해외취업특성화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임광혁 대학일자리플러스본부장은 "다년간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재학생들을 해외에 취업시켜 현지에서 자신의 역할을 충실히 하도록 돕고 있다"며 "해외진출의 꿈을 이루기 위한 역량강화 교육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