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충북대, 다가올 AI의 시대의 일상을 그리다SW중심대학사업단 'AI 시나리오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왼쪽부터) 소프트웨어학부 4학년 조수현(우수상), 경영정보학과 3학년 임형섭(대상), SW중심대학사업단 SW전공교육센터장 최경주 교수, 정보통신공학부 2학년 박정현(최우수상), SW중심대학사업단 이건명 단장, 컴퓨터공학과 3학년 안근우(최우수상), 소프트웨어학부 1학년 최상영(장려상), 국어교육과 1학년 이정민(장려상), SW중심대학사업단 문현주 초빙교수..

충북대학교 SW중심대학사업단이 6월 27일 오후 학연산공동기술연구원에서 'AI시나리오 공모전 시상식을 진행했다.

'AI시나리오 공모전'은 AI 시대에 SW교육의 중요성에 관한 인식을 제고하기 위하여 20~30년 뒤 AI 및 다양한 미래기술의 발전과 그로 인해 일어날 수 있는 일을 상상해 보고 그 이야기를 시나리오로 제출하도록 했으며, 지난 5월 9~27일까지 온라인 접수를 받은 결과 생화학과, 경영학부, 정보통신공학부 등 15개 학과의 44명이 응모했다. 

심사 결과 대상은 임형섭(경영정보학과 3학년) 학생의 ‘AI, 한정된  수혜자와 불평등. 권능의 기로에서'가 선정됐다.

이 작품은 AI시스템에 의해 모든 것이 통제됨으로써 안정을 유지하지만 개인의 자유와 프라이버시가 보장되지 않는 사회에서 여전히 존재하는 사회적 약자에 대한 도덕적인 괴리감에 관한 이야기다.

이어 ▲최우수상에는 정보통신공학부 2학년 박정현, 컴퓨터공학과 3학년 안근우 ▲우수상에 컴퓨터공학과 1학년 이태윤, 소프트웨어학부 4학년 조수현, 물리학과 4학년 김승주 ▲장려상은 정보통신공학부 3학년 김주영, 국어교육과 1학년 이정민, 지능로봇공학과 1학년 조찬미, 소프트웨어학부 1학년 최상영 학생이 수상했다.

한편 SW중심대학사업단은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하여 개인이 소프트웨어(SW)를 이해하고 활용할 수 있는 SW 리터러시(Literacy)를 요구하는 시대적/국가적 요구에 대응하기 위해 '도전적이고 커뮤니티에 기여하는 핵심직무역량을 갖춘 지능 SW 인재양성'을 목표로 다양한 SW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