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대학발 스타트업' 육성 빛났다!'2023년 전국 기술혁신선도형 LINC 3.0사업단 제1차 정기총회 및 워크숍' 성황
▲'2023년도 전국 기술혁신선도형 LINC 3.0 사업단 제 1차 정기총회 및 워크숍'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충남대학교 LINC 3.0사업단이 주최·주관한 '2023년도 전국 기술혁신선도형 LINC 3.0 사업단 제 1차 정기총회 및 워크숍'이 9월 21~22일 성황리에 열렸다.

이번 워크숍을 통해 딥테크 스타트업의 스케일업으로 도모해 가는 과정에서 산학연협력 선도대학(LINC 3.0) 사업 참여 대학들이 양질의 스타트업을 배출하는 화수분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지난 21일 오후 대전 라마다호텔에서 열린 LINC3.0 기술혁신선도형 워크숍에서는 국내 대표 창업지원 정책프로그램 '팁스(TIPS)' 운영기관인 한국엔젤투자협회와 대학보유 기술의 사업화에 방점을 둔 기술혁신선도형 대학들이 '대학발 스타트업 육성 전략'을 공유했다.

이날 이상도 충남대학교 LINC 3.0사업단장은 "변화하는 환경속에서 산학연의 지속적인 협력 관계가 어떻게 대처를 해야 할 것인지에 대한 논의가 각 대학교의 발표 주제이며, 각 대학교가 처한 상황이 상이하다 하더라고 산학협력이라는 최소한의 체계와 중심적인 방향을 유지하고 발전을 모색해야 한다"며 "이를 선도하기 위해 충남대학교 LINC 3.0사업단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사업단 조직의 명칭에 구애됨 없이 산학연협력 사업은 지속적으로 유지돼야 하는 것은 물론 성과의 필요성과 이러한 정기총회 역시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상도 충남대학교 LINC 3.0사업단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 단장은 이번 논의의 주된 내용은 지자체와의 협업임을 강조하면서 RISE체계 대응과 관련하여 지자체 협업 프로그램의 구조를 제시하고, 실험실 창업의 혁신을 위하여 전국 최초 캠퍼스 내 TIPS타운 유치 및 점진적으로 증가하는 창업 활동 성과를 사례로 들었다.

또 반도체산업 육성 협업에 대한 계획과 모델을 추가로 제시 하는 등 지속적인 연계·발전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채광 부회장은 엔젤투자협회 및 실행 계획 소개에 이어 "그동안 축적해 온 투자자 관점의 노하우 및 투자를 13개 대학들이 추천한 스타트업에 접목하겠다"고 밝혔다.

향후 13개 대학이 교원 창업 등 대학 당 3~4개 스타트업을 선발해 엔젤협회로 전달하면 협회는 전문가 네트워크를 활용해 성공 가능성 높은 기업을 선별한 후 이들 기업에 교육 및 컨설팅, IR 등을 집중 제공해 투자유치를 지원할 방침이다. 

▲김영선 전북대 LINC  3.0사업단 산중교수가 엔젤투자협회 및 실행 계획을 소개하고 있다.

김 부회장 발표 및 질의응답에 이어 경북대가 공동사업의 일환으로 '기술이전 촉진사업' 추진 계획을 소개했다.

계속해서 라이즈(RISE) 시행을 앞두고 대학별로 지자체와 수행하고 있는 협업 프로그램 등이 발표됐다.

포항공대는 경북TP, 금오공대, 영남대와 협력해 유치한 산업디지털전환(DX) 협업지원센터 소개와 함께 포항시와 포스코퓨처엠 등 지산학이 협력해 거둔 이차전지소재특구 선정과 이를 통한 기대효과 등을 밝혔다.

경상국립대는 산업체와 대학 교원과의 원활한 정보소통을 위해 구축한 '산학협력매칭시스템'을 설명했다.

부산대가 파워반도체 공유대학, 수소분야 공유대학 등 지자체, 지역 대학들과의 협력 프로그램 및 부산대 LINC 3.0사업단의 친환경 조선해양 ICC 등 기업협업센터(ICC)를 중심으로 지자체와 협업해 거둔 실적을 소개했다.

▲한병찬 충남대 산학협력단 전략기획실장이 라이즈(RISE) 시행을 앞두고 지자체와 수행하고 있는 협업 프로그램을 발표하고 있다.

부경대는 2025년 시행되는 라이즈를 링크사업 중심으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창업을 특화시키는 게 중요하다고 판단하게 된 배경과 대학 곳곳으로 확산되고 있는 창업 문화를 전했다.

수도권의 지산학 협업 활동은 성균관대 사례발표로 시작했다.

특정기술을 중심으로 설치된 5개 UNIC(산학협동조합)를 중심으로 지산학협력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성균관대는 성남시, 수원시, 경기도 및 주변 대학들과 추진 중인 시스템반도체 인재양성 과정 및 메타버스 인력양성 과정 또, 이 두 과정 운영 기술과 노하우를 접목한 '반도체 교육플랫폼'을 소개했다.

고려대는 뉴노멀 바이오헬스ICC가 중심이 돼 진행하고 있는 홍릉강소특구, 서울바이오허브 내 바이오 기업의 스케일업과 인력양성과정을 소개했다.

한양대는 광명시와 진행하는 탄소중립화 연구 및 실증 사업, 구로구와 진행하는 지역기업 글로벌 진출 지원 프로그램, 성동구와 디지털헬스케어ICC가 협력하는 치매극복 과정 활동 등을 밝혔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