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순천향대 'SW 창업경진대회' 개최 … "톡톡 튀는 SW창업 아이디어"

순천향대학교(총장 김승우)는 최근 교내 인문과학관에서 '2024 SW 창업경진대회'를 성공리에 마쳤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SW가치확산센터(센터장 조정기)가 주관했으며, SW프로그램 개발 및 혁신적인 아이디어 창업에 관심 있는 SW 참여 학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대회는 'SW창업 모의 IR 피칭대회'와 'AI영상기술 활용 아이디어톤 : AI기술로 그려내는 비즈니스 세상'’을 주제로 두 차례 개최됐다.

이번 대회에서는 총 60점의 창작품(아이디어)이 출품됐다.

출품된 작품은 아이디어 창의성(30점), SW활용능력(30점), 문제해결방안(20점), 발표능력(20점)을 평가해 대상(1팀), 최우수상(1팀), 우수상(2팀), 장려상(3팀) 등 각 대회별 7팀에 대한 시상이 이뤄졌으며, 총상금(장학금) 500만 원이 수여됐다.

실제 투자전문 기관 심사역 등 외부 투자 전문가를 초청해 창업 아이디어 구체화 및 투자유치 피칭의 기회가 주어진 SW창업 모의 IR 피칭대회에서는 17개의 혁신적인 아이디어가 도출됐으며, 인지재활치료를 돕는 맞춤형 디지털 훈련보드 'Union'을 선보인 Otool팀(의료IT공학과 3학년 이아름, 홍윤표)이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재활치료 보드 'Union'은 게임화 된 훈련을 통해 사용자가 동기부여를 받을 수 있고 LED조명과 사운드 효과로 시·청각적 피드백을 제공해 주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성취감을 줄 수 있는 재활게임 콘텐츠까지 유연하게 조정할 수 있어 기존 시장의 고가형 수입재활보드를 대체할 수 있는 보급형 모델로써 시장성을 인정받아 심사자로 참여한 투자전문가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AI기술 기반의 다양한 도구를 활용해 비즈니스 아이디어를 영상으로 구현해 선보인 AI영상기술 활용 아이디어톤 대회에서는 중장년층 자영업자를 위한 주문 어플리케이션 'Modu'를 선보인 페노미널 팀(의료IT공학과 2학년 김진환 외 / 지도교수 가혜영)이 대상을 수상했다.

페노미널팀은 빠르게 진화하는 온라인 배달 시장에서 디지털 기기에 익숙하지 않은 중장년층 자영업자들의 어려움에 공감하여, 단순한 서비스 플랫폼 어플리케이션이 아닌 '자영업자와 고객이 함께 만들어가며 시각적 완성도를 높여가는 주문 앱'이라는 메시지를 녹인 점에서 심사위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전창완 SW중심대학사업단장은 "이번에 개최한 두 창업경진대회는 기존 대회 방식과 달리 AI기술을 활용하여 복잡한 비즈니스 모델을 시·청각적으로 표현함으로써 출품작이 더 직관적인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 사업단에서는 AI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행사를 마련하여 창업을 꿈꾸는 대학생들에게 실질적인 경험과 차별화 된 교육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