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학연관
대전대 LINC+사업단 '2020년도 연차평가' 상위 등급 선정!
▲ 대전대 LINC+사업단의 '2020년도 연차평가' 상위 등급 선정을 알리는 현수막이 학내에 내 걸려 이를 축하 해 주고 있다.

대전대학교(총장 윤여표) LINC+사업단이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 연차평가에서 '상위' 등급을 받아 5차년도 사업에 42.6억원을 배정받았다. 

특히 2020년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코로나19 대응 비대면 시스템 'O2O-HelpCall'(Online to Offline 산학협력 서비스)을 가동시켜 팬데믹 시대에도 미래지향적인 산학협력 서비스를 추진하여 산학협력의 지속성을 유지하였다.

대학-기업-지역이 중심이 되는 '3-Way 리빙랩 플랫폼'의 확대 운영으로 지역과 상생하는 산학협력을 추진해온 대전대 LINC+사업단은 매년 지역의 산학협력 선도적 역할은 물론 우수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특히 현장 중심의 산학협력 친화형 교육과정인 'DJU Co-op 플랫폼' 운영으로 지역 인재 양성에 크게 기여하였으며, The 4th Edu-Park와 연계한 4차 산업관련 미래 신산업 교육 체계를 완성하였다.

아울러 산학협력의 지속성을 강화하기 위해 ICC 특화기술, RCC 적정기술을 기반으로 지역과 대학이 함께 힘을 모아 실현하는 'All-LINC+ 플랫폼'을 고도화하였다.

이를 통해 지속적인 지역산업의 일자리 창출, 학생 창업아이디어 발굴, 도제 프로젝트, 산업체요구형 캡스톤디자인 등 지속가능한 산학협력 성과 창출에도 대학 구성원이 모두 힘을 모으고 있다. 

이영환 산학부총장(LINC+사업단장)은 "연속 2년 상위 평가를 받은 결과는 전 구성원들의 노력과 협력이 없었다면 불가능한 성과라 생각한다"며 "남은 LINC+ 사업에 다시 한 번 힘을 합쳐 산학협력의 다양한 성과를 창출하고,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대전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충청비즈  cbiz0419@naver.com

<저작권자 © 충청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